뉴스 > 테마 > e스포츠

한국 3팀 출격, VCT 퍼시픽 스테이지 1 6일 개막

/ 4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3,23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VCT 퍼시픽 스테이지 1에 출전하는 젠지 (사진제공: 라이엇 게임즈)

라이엇 게임즈는 오는 6일부터 5월 12일까지 서울 강남 코엑스 아티움에서 발로란트 국제 리그 VCT 퍼시픽 스테이지 1을 연다. 

VCT 퍼시픽은 VCT 구조에 속한 4개 국제 리그 중 하나이며, 다른 리그로는 아메리카스, EMEA, CN이 있다. 국제 리그는 마스터스와 챔피언스 등 상위 국제 대회 진출 자격을 얻을 수 있는 중요한 대회로, 4개 국제 리그 스테이지 1에서 상위권 성적을 거둔 3개 팀은 오는 5월 열리는 마스터스 상하이에 출전한다.

VCT 퍼시픽 스테이지 1은 그룹 스테이지와 미드 시즌 플레이오프로 나뉘어 진행된다. 총 11개 팀이 참가하는 그룹 스테이지에서 각 팀은 알파, 오메가조에 배정되며, 알파 조에는 5개 팀이, 오메가 조에는 6개 팀이 자리했다. 알파 조에 속한 팀은 오메가 조에 속한 팀과 3전 2선승제 싱글 라운드 로빈 방식으로 경기를 치른다. 결과에 따라 각 조 상위 3개 팀은 미드 시즌 플레이오프에 진출하고, 더블 엘리미네이션 대진을 통해 마스터스 상하이 진출 팀을 가린다. 


▲ VCT 퍼시픽 스테이지 1에 출전하는 T1(상)과 DRX(하) (사진제공: 라이엇 게임즈)

그룹 스테이지 알파 조에는 한국 팀 젠지와 T1을 포함해 블리드 e스포츠, 글로벌 e스포츠, 팀 시크릿이 속했다. 이어서 오메가 조에는 한국 팀 DRX를 필두로 데토네이션 포커스미, 페이퍼 렉스, 렉스 리검 퀀, 탈론 e스포츠, 제타 디비전이 포함됐다. 규정에 따라 알파 조에 있는 젠지와 T1은 서로 맞붙을 수 없지만 오메가 조에 있는 DRX와 경기를 치러야 한다.

VCT 퍼시픽에 소속된 한국 팀 젠지가 지난 2월 종료된 킥오프에 이어 스테이지 1 우승에 도전한다. 젠지는 지난 2월 종료된 퍼시픽 킥오프에서 팀 창단 후 첫 우승을 차지했고, 퍼시픽 1번 시드로 지난 3월 종료된 발로란트 마스터스 마드리드에 출전하여 한국 팀 최고 성적인 준우승을 기록했다. 최고의 주가를 올리고 있는 젠지는 9일 상대 전적 1 대 1로 타이를 이룬 탈론 e스포츠와 맞붙는다.

젠지와 함께 DRX와 T1도 지난 킥오프에서 플레이오프 4강에 오를 정도의 전력을 갖췄다. 두 팀 모두 킥오프에서 각각 젠지와 페이퍼 렉스에게만 무너졌을 뿐 퍼시픽의 다른 팀을 상대로는 한 경기도 패배하지 않았다. DRX와 T1은 개막 주차에 각각 2번 경기한다. DRX는 6일 팀 시크릿을 상대하고 이틀 뒤인 8일에는 글로벌 e스포츠와 맞붙는다. T1은 7일 페이퍼 렉스를 만나며 9일에는 데토네이션 포커스미와 맞대결한다.

VCT 퍼시픽 스테이지 1은 유튜브, 아프리카TV, 네이버 e스포츠에서 생중계한다. 자세한 내용은 발로란트 e스포츠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발로란트 2020년 6월 2일
플랫폼
온라인
장르
FPS
제작사
라이엇 게임즈
게임소개
발로란트는 라이엇게임즈가 선보이는 FPS로, 5 대 5 팀전을 메인으로 삼는다. 가상의 미래를 기반으로 한 지구를 무대로 한다. 각기 다른 능력을 지닌 각국 캐릭터와 현대전을 연상시키는 각종 무기가 등장한다. 자세히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4
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