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웹게임

딸과 함께 두 번째 시간 '프린세스메이커 소셜' 2차 테스트 실시

/ 3

▲ 오는 27일 두 번째 테스트를 진행하는 '프린세스 메이커 소셜' (사진제공: 엠게임)


글로벌 게임 포털 엠게임은 자사가 개발하고 LG유플러스와 공동 서비스 예정인 웹 기반의 소셜 네트워크 게임(이하 SNG) ‘프린세스메이커 소셜’의 두 번째 육성 테스트를 오는 27일(화)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프린세스메이커 소셜’은 지난 1차 육성 테스트에서 SNG 콘텐츠, 다양한 퀘스트 및 신규 시스템에 대한 점검을 진행했으며, 이번 2차 육성 테스트를 통해 아르바이트, 학습 이외 게임의 핵심 성장 요소 중 하나인 무사수행 및 던전 등 전투 콘텐츠의 집중 테스트를 실시한다.

무사수행은 유저가 던전 입장 후 몬스터와 전투를 벌이는 전투 시스템으로, ‘프린세스메이커 소셜’의 캐릭터 성장을 위한 미니 게임이다. 마을의 NPC들과 함께 무작위로 등장하는 몬스터를 대상으로 턴(turn)제 방식의 전투가 진행되며, 몬스터 사냥 시 일정 확률에 따라 게임머니와 아이템을 획득 및 던전 내 수집 활동도 가능하다.

이번 테스트에서는 무사수행 진행 시 마을과 던전을 연계하는 자연스러운 에피소드를 제공해 유저들의 몰입감을 보다 높여주고, ‘프린세스메이커 소셜’의 게임성에 맞춘 보다 파스텔풍의 아기자기한 느낌의 새로운 던전 맵 이미지를 선보여 색다른 즐거움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1차 육성 테스트에서 발견된 버그를 수정하고 유저들의 건의 사항을 적극 반영하는 등 지속적인 게임성 강화에 나선다.

이번 2차 육성 테스트 역시 ‘프린세스메이커 소셜’ 회원 가입만 하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며, 테스트 기간 동안 신규 회원 가입 유저 중 50명에게 추첨을 통해 고급 레이저 마우스를 선물로 제공한다.

한편, ‘프린세스메이커 소셜’은 원작의 세계관과 육성시뮬레이션이라는 플레이 방식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유저 간 커뮤니케이션과 상호 작용에 따라 게임이 진행되는 웹 기반의 SNG이다. 학습, 아르바이트 와 같은 육성 시스템, 몬스터와의 전투 및 파티 플레이 등 다양한 콘텐츠와 함께 직관적인 UI, 아기자기한 배경과 캐릭터가 특징으로 누구나 쉽게 플레이가 가능한 게임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웹게임
장르
소셜게임
제작사
엠게임
게임소개
'프린세스 메이커 소셜'은 원작의 세계관과 육성 시뮬레이션이라는 플레이 방식을 그대로 유지함과 동시에 유저간 커뮤니케이션과 상호 작용에 따라 진행 방향이 달라지는 SNG의 특성을 결합한 웹게임이다. 학습, 아르바... 자세히
게임잡지
2004년 2월호
2003년 12월호
2003년 11월호
2003년 10월호
2003년 9월호
게임일정
2020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