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시공의 균열 부활, 아이온 '운명의 바람' 업데이트 시작



엔씨소프트는 3일, '아이온' 라이브 서버에 ‘운명의 바람: 랩소디1 신세계' 업데이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업데이트 주 내용은 신규 던전 추가, '시공의 균열' 부활, 스킬 개편 등이다. 우선 12인 던전 '마나카르나'와 1인 던전 '리멘투' 등, 신규 인스턴스 던전 2종이 추가된다. 또한 새로운 보스 몬스터 '브리트라'도 등장한다.

2012년에 폐쇄된 '시공의 균열'도 다시 부활한다. 이를 통해 천족과 마족 간의 PvP 플레이를 즐길 수 있다. '스티그마' 강화 시스템도 첫 선을 보이며, '스타그마' 슬롯을 간편히 줄여 보다 쉽고 빠르게 사용할 수 있도록 개선된다.

'레기온 영지전'도 새로 열린다. 신규 지역에서 과업을 달성한 레기온들은 이 곳에서 랭킹 경쟁을 할 수 있다. 우승한 '레기온'은 영지 소유, '레기온' 시공 이용의 기회, 점령지 버프, 전용 NPC 사용 등 다양한 보상을 받을 수 있다.


▲ '아이온' 업데이트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엔씨소프트)

한편, 12월 3일부터 22일까지 업데이트를 기념한 이벤트가 열린다.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공개되는 이용자들의 후기 영상을 보고, 이용자 유형 테스트에 참여한 결과를 SNS에 공유하면 된다. 이벤트 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아이폰6, 외식 상품권 등 다양한 경품이 증정된다.

한편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해 새로운 광고가 공개됐다. ‘새박사’ 윤무부 박사가 등장하는 이번 광고에서는 ‘결국 아이온’이라는 슬로건을 주제로 휴면 이용자들에게 보내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영상은 홈페이지 (바로가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엔씨소프트 김택헌 최고사업책임자는 “마스터 서버를 추가로 오픈하는 등 업데이트에 앞서 이용자들의 관심과 참여가 매우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업데이트를 통해 기존 이용자들과 휴면 이용자들 모두 쉽고 즐겁게 플레이를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
장르
MMORPG
제작사
엔씨소프트
게임소개
'아이온'은 천족과 마족, 그리고 두 종족을 위협하는 용족간 극한 대릭을 그린 RVR 중심 MMORPG다. 동서양 신화 및 설화를 바탕으로 개발된 1,500여개 이상의 퀘스트와 5,000장 이상의 원화 작업 및 ...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19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