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엔씨소프트, 소니와의 첫 콘솔게임 2008년 선보인다

엔씨소프트와 소니의 첫 타이틀이 2008년 하반기에 등장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7월 엔씨소프트와 소니는 파트너십을 채결하고 소니의 독자적인 IP(intellectual property)를 이용해 네트워크 게임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엔씨소프트 북미지사 CEO 로버트 게리엇은 한국시간 12일 해외 게임 전문웹진 조이스틱 (http://www.joystiq.com/)과의 인터뷰에서 “2008년 하반기에 첫 타이틀이 발매되기를 희망하고 있다.”면서 “(소니의) 유명 IP를 이용해 콘솔의 장점을 충분히 살려 개발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플레이스테이션 시리즈(PS3, PSP)의 오리지날 IP 게임에 대해선 “약 2년~3년 정도 더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며 “물론 엔씨소프트의 주요 개발플랫폼은 PC이니 안심해도 좋다.”고 말했다.

ro-ga-d.jpg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리니지 2 . 01. 01
플랫폼
온라인 |
장르
MMORPG
제작사
엔씨소프트
게임소개
'리니지 2'는 98년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1세대 온라인 MMORPG '리니지'의 정식 후속작이다. 언리얼 엔진을 기반으로 개발되어 2D 그래픽이었던 전작과 달리 3D 그래픽을 채택했다. 전작의 주요 콘텐츠를 계...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