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엔씨소프트, PC와 콘솔로 ‘아이온’ 차기작 만든다

Share on Google+
엔씨소프트가 올린 '아이온' IP 활용 신작 애니메이터 채용 공고 (사진출처: 엔씨소프트 채용 페이지)
▲ 엔씨소프트가 올린 '아이온' IP 활용 신작 애니메이터 채용 공고 (사진출처: 엔씨소프트 채용 페이지)

엔씨소프트가 '아이온' IP를 활용한 신작 MMORPG를 개발한다. 이번 프로젝트는 '프로젝트 TL'과 같이 PC 온라인 뿐 아니라 콘솔로도 출시되는 점이 특징이다.

엔씨소프트는 25일, 자사 인재채용 페이지를 통해 '차세대 콘솔 및 PC 게임 애니메이터 모집' 이라는 수시채용 공고를 게재했다. 해당 공고에 의하면 이번 프로젝트는 '아이온' IP를 활용한 차세대 콘솔과 PC MMORPG 프로젝트로, 원작과 모바일게임을 포함하면 ‘아이온’ IP를 이용한 세 번째 게임이 된다.

‘아이온’은 지난 2008년 서비스를 시작한 PC MMORPG로, 국내는 물론 중국과 북미 유럽 등에서도 흥행에 성공하며 ‘리니지’ IP를 이어 엔씨소프트의 대표 IP로 자리잡았다. 이어 지난해 발표된 모바일 MMORPG '아이온: 템페스트'를 통해 모바일로의 진출을 선언한 바 있다.

이번 '아이온' IP 신작에 대해 엔씨소프트 측은 "개발 중인 미공개 프로젝트의 정보는 공개하지 않는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현재, 엔씨소프트는 '블레이드앤소울 2', '아이온: 템페스트', '리니지2M', ‘프로젝트 TL’ 등을 개발 중이다. 이 중 ‘프로젝트 TL’은 올해 말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며, 당초 올해 출시 예정이었던 ‘블레이드앤소울2’는 개발팀을 재정비해 내년 중으로 출시 시기가 미뤄진 상태다. 또한, 엔씨소프트는 올 하반기 ‘팡야 모바일’의 국내 서비스도 준비 중이다.


▲ 모바일로 제작 중인 '아이온 템페스트' 공식 트레일러 (영상제공: 엔씨소프트)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류종화
게임메카에서 온라인게임 및 VR게임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8
09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1 오버워치
  • 31 메이플스토리
  • 4 피파 온라인 4
  • 5 서든어택
  • 6 던전앤파이터
  • 7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8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9 리니지
  • 10 카트라이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