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조이시티, ‘프리스타일’과 ‘프리스타일 2’ 자체 서비스 실시

조이시티가 '프리스타일'과 '프리스타일 2'를 자체 서비스한다
▲ 조이시티가 '프리스타일'과 '프리스타일 2' 자체서비스를 실시한다 (사진제공: 조이시티)

조이시티는 2일, 인기 온라인 농구 게임, ‘프리스타일’과 ‘프리스타일 2’의 자체서비스를 실시한다고 전했다.

‘프리스타일’과 ‘프리스타일 2’는 조이시티가 개발하고 서비스를 시작한 온라인 농구게임으로 출시 이후 국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으며, 해당 IP를 이용해 모바일, 콘솔 등 다양한 플랫폼으로 출시되는 등 두터운 팬층을 확보해오고 있는 게임이다.

‘프리스타일’과 ‘프리스타일 2’의 유저는 향후 간단한 가입과 동의 절차를 통해서 기존과 동일하게 플레이가 가능하며, ‘프리스타일 2’의 경우 추가적으로 넥슨 채널링을 통해서도 서비스 된다.

조이시티는 ‘프리스타일’과 ‘프리스타일 2’의 자체 서비스를 기념하고자 유저들에게 각종 혜택을 제공한다. 두 게임은 동일한 방법으로 3종의 ‘원조 이벤트’를 진행하며, 최대 100만 캐쉬 외에도 원조 코인을 이용한 아이템, 기간 한정 5만 이벤트 캐쉬 및 특별 구성 패키지도 제공된다. 그 외에도 ‘프리스타일 전용 PC방’ 이벤트를 통해 PC방에 접속하는 유저라면 누구나 ‘180분 누적 접속 보상’, ‘스킬슬롯 지급’, ‘전용 버프 적용’ 등 다양한 보상 획득이 가능하다. 

조이시티의 조한서 상무는 “오랜 시간 동안 ‘프리스타일’과 ‘프리스타일 2’를 사랑해 주신 유저분들께 보다 좋은 환경에서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향후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니 ‘프리스타일’과 ‘프리스타일 2’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조이시티의 ‘프리스타일’, ‘프리스타일 2’의 자체 서비스와 이벤트에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프리스타일’ 공식 홈페이지(바로가기) 및 ‘프리스타일2’ 공식 홈페이지(바로가기)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
장르
스포츠
제작사
조이시티
게임소개
'프리스타일 2'는 길거리 농구와 힙합 문화를 바탕으로 개발된 '프리스타일'의 정식 후속작이다. '프리스타일 2'는 전작보다 진화된 그래픽을 바탕으로, 레벨업 스트레스를 감소 시키는 스킬 트리 시스템, 실력이 비...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이벤트
게임일정
2019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