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위메이드, 중국 IP 등록시스템 참석해 '미르' IP 보호 강화

Share on Google+
위메이드와 중전열중문화발전 IPCI 계약식 (사진제공: 위메이드)
▲ 위메이드와 중전열중문화발전 IPCI 계약식 (사진제공: 위메이드)

위메이드와 자회사 전기아이피는 지난 10일(목) 중국 광저우에서 개최된 ‘IPCI(Intellectual Property Copyright Identifier) 플랫폼’ 오픈 행사에 참석했다.

‘IPCI 플랫폼’은 중국 문화부 산하 중국문화전매그룹(China Cultural Media Group)에서 저작권 보호 및 관리, 감독을 보다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새롭게 구축한 IP 등록 시스템이다.

중국 광저우에서 열린 이번 행사는 중국문화전매그룹과 광동성 문화 및 관광청이 공동 개최하고, 광동성 게임산업협회, 광저우시 게임협회, 넷이즈, 위메이드 등 문화콘텐츠 기업 대표 300여명이 초대됐다. 이번 행사에서 위메이드는 중전열중문화발전과 IPCI 계약에 대한 체결식을 가지고, '미르의 전설(중국명:열혈전기)' IP 합법화를 위해 권리확인, 운영, 보호 3가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략적 협력을 약속했다.

중국문화전매그룹은 “산업 전 분야에 공공기반 서비스 플랫폼을 구축하여 시장화 방식으로 문제의 해결방안을 제시하고, 산업의 건강하고 질서 있는 발전을 위해 길을 닦을 것이며 국가 행정기관에 전문성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특히, 지식재산권에 대한 거래 불투명, 기술장벽, 기업 권리확보 등 다양한 문제점에 대한 해결책을 제공하고, 지식재산권 보호를 위한 업계 규범을 세워 지식재산권 소유권자의 합법적 권리, 인도 및 중국 중소기업의 합법적 운영을 지원해 건전한 생태계 조성에 모범적 역할을 할 것임을 밝혔다.

또한, ‘IPCI’ 설명회’를 통해 IPCI 체계, 거래 시스템, 침권 정보 감시, 권리보호 시스템, 위조방지 시스템, 신용 시스템 등 6개의 모델이 포함되어 지식재산권의 권리확립, 거래, 보호 등 3가지 기본적인 문제를 해결하는 방안을 설명했다.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는 “IPCI는 중국의 저작권에 대한 인식 변화와 중요성을 확인시켜주는 법적/제도적 장치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지속 성장 가능한 발전적인 모델을 만들어 나갈 것이며 준비하고 있는 IP 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으로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류종화
게임메카 취재팀장. 콘솔, VR, 온라인, 모바일 등을 고루 맡고 있습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3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2 카트라이더
  • 31 오버워치
  • 41 로스트아크
  • 5 서든어택
  • 6 메이플스토리
  • 7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81 피파 온라인 4
  • 91 던전앤파이터
  • 10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