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지역을 살리는 게이미피케이션, 13일 정책토론회 열린다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21,69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지역을 살리는 게이미피케이션 정책토론회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이동섭의원실)

오는 13일 오후 3시부터 6시까지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제9간담회실에서 '지역을 살리는 게이미피케이션'을 주제로 한 정책 토론회가 열린다.

이번 토론회는 이동섭(바른미래당), 조응천, 조승래(이상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게이미케이션포럼이 공동 주최하며, 문화체육관광부 등이 후원한다. 아울러 정기적으로 개최된 11번째 '게이미피케이션 오픈포럼'과 병행된다.

주제는 게이미피케이션을 활용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게이미피케이션 현황과 국내 정책의 한계점에 대해 논의하는 것이다. '게이미피케이션'이란 경쟁, 보상 등 게임 특성을 활용해 특정 대상에 대한 몰입을 이끌어내는 것으로서 최근 다양한 분야에 활용되고 있다.

사회는 게이미피케이션포럼 현웅재 대표가 맡으며, 발제는 세 가지다. 먼저 '세계 주요 지역 게이미피케이션 현황'에 대해 임충재 교수(계명대학교 게임모바일공학과)가 발제하며, 조민성 회장(이태원관광특구연합회)이 '지역 공유가치창출(CSV)과 게이미피케이션', 김정태 교수(동양대학교 게임학부)가 '도시재생 게이미피케이션과 지역화폐'를 주제로 발제를 이어간다.

이후, 종합토론 시간에는 김정태 교수 진행으로 법무법인 린·테크엔로 부문장 구태언 변호사와 헬스케어 게이미피케이션 기업 블루클라우드 권선주 대표, 보드게임&게이미피케이션 기업 젬블로 오준원 대표, 전주대학교 게임콘테츠학과 한동숭 교수가 패널로 참여한다. 이들은 사회 곳곳에서 활용되고 있는 게이미피케이션의 산업화 방안과 정책에 대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6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오버워치
  • 3 카트라이더
  • 4 서든어택
  • 5 메이플스토리
  • 62 피파 온라인 4
  • 71 로스트아크
  • 81 던전앤파이터
  • 92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10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