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뷰/리뷰 >

특수능력으로 강화된 ‘스페셜포스 VR: 인피니티 워’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7,77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11,448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배틀그라운드’, ‘레인보우 식스: 시즈’ 등 현실감 물씬 느껴지는 건 슈팅 액션 게임을 하다 보면 간혹 ‘이런 게임을 VR로 즐길 수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라는 생각이 들곤 한다. 귀 끝을 스치는 총알 소리, 숨 막히는 시가전 등 단순한 모니터 화면 너머로도 느낄 수 있는 짜릿한 경험을 더욱 실감 나게 즐길 수 있을 테니 말이다.

오는 9일, 그런 짜릿한 VR FPS 대전을 핵심으로 하는 게임이 출시된다. 바로 드래곤플라이가 개발한 ‘스페셜포스 VR: 인피니티 워’가 그 주인공이다.

▲ 스페셜포스 VR 플레이 영상 (영상출처: 드래곤플라이 공식 유튜브)

기본적인 FPS 재미, VR에 담았다

‘스페셜포스 VR: 인피니티 워(이하 스페셜포스 VR)’는 가상현실 세계에서 즐길 수 있는 밀리터리 슈팅 대전게임이다. 온라인 멀티플레이를 기반으로 최대 8인이 동시에 게임을 즐길 수 있으며, 데스매치, 폭파 미션 등 재미있는 FPS 대전 모드를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데스매치는 제한 시간 동안 다른 플레이어를 죽인 킬 수에 의해 승패가 결정되는 기본적인 모드다. 폭파 미션은 각 플레이어가 공격과 방어 진영으로 서로 나뉘어 폭발물을 설치한 뒤 폭파하거나, 반대로 폭발물을 제거하면 승리하는 모드다.

FPS 대전게임이 갖춰야 할 기본적인 콘텐츠를 모두 갖췄다 (사진출처: 게임 공식 웹페이지)
▲ FPS 대전게임이 갖춰야 할 기본적인 콘텐츠를 모두 갖췄다 (사진출처: 게임 공식 웹페이지)

전장은 폐허가 된 도시에서 펼쳐지는 시가전 ‘시가지’, 우회로가 다수 존재해 암살이 용이한 ‘사막주둔지’와 ‘위성 센터’, 사방이 뚫려 있어 게릴라 전투가 펼쳐지는 ‘빗속의 폐허’ 등 전략적 플레이가 용이하도록 디자인됐다. 맵별로 캐릭터 활용도가 달라지기 때문에 개인 혹은 팀 전략에 따라 색다른 재미를 추구할 수 있다.

무기는 소총, 권총, 투척물 세 종류로 나뉜다. 소총은 강한 살상력을 가진 주력 화기로, 양손으로 파지 시 정확한 조준이 가능하다. 연사 또는 한 손 파지 시 명중률이 낮아진다. 권총은 근접전 시 어떤 자세에서든 빠르고 정확한 사격이 가능한 보조무기다. 투척물은 수류탄, 연막탄 같은 던져서 효과를 보는 무기들로 이뤄져 있다. 공개된 플레이 영상에서 저격하는 장면이 나오는 것으로 보아 저격 소총도 존재하는 것으로 보인다.

전략성이 가미된 전장들 (사진제공: 드래곤플라이)
▲ 전략성이 가미된 전장들 (사진제공: 드래곤플라이)

총 종류가 다소 적어보인다 (사잔제공: 드래곤플라이)
▲ 총 종류가 다소 적어보인다 (사잔제공: 드래곤플라이)

플레이 영상에서 볼 수 있는 저격소총 (사진출처: 게임 공식 웹페이지)
▲ 플레이 영상에서 볼 수 있는 저격소총 (사진출처: 게임 공식 웹페이지)

특수부대는 특수능력이 있어야 제맛

‘스페셜포스 VR’이 재미있는 것은 기존 ‘스페셜포스’ 게임에는 없던 캐릭터 특수능력이 생겼다는 점이다. 게임에는 6명의 캐릭터가 등장한다. 우선 ‘델타포스’는 적 기지 파괴 공작 등 특수임무를 수행하는 미 육군 특수부대로, 가장 균형 잡힌 능력치를 가지고 있다. 특수능력은 부활시간 단축이다. 스페츠나츠는 러시아 특수부대로, 혹독한 훈련을 받아왔다는 설정답게 체력이 높다. 특수능력은 투척무기 증가다.

나이트폭스는 암살에 특화된 용병 부대다. 체력은 낮지만 이동속도가 굉장히 빠르며, 적을 추적할 때 발소리가 줄어드는 암살 특화능력을 가진다. 맥스는 중화기를 사용하는 게릴라 용병이다. 이동속도와 장전속도가 극단적으로 낮고, 그만큼 체력과 소지 탄약이 높다. 특수능력은 초당 체력 회복이다.

미국 경찰특공대 S.W.A.T과 미 육군 특수부대 ‘스페셜포스’는 현재 디자인만 공개된 상태다. 향후 콘텐츠 업데이트를 통해 추가될 예정이다.

이때까지 VR FPS 게임이 없었던 것은 아니다. 다만 시점이 빠르게 바뀌는 장르인 만큼 극심한 VR 멀미를 유발해 호불호가 심하게 갈렸고, 결과적으로 고정 유저층을 확보하는 데 실패해 대부분 쇠퇴의 길을 걸었다.

과연 ‘스페셜포스 VR’은 VR FPS 최대 난관 ‘멀미’를 극복하고서라도 즐기고 싶은 재미를 보여줄 수 있을까? 게임은 오는 9일 글로벌 출시되며 한국어를 지원한다. HTC 바이브, 오큘러스 리프트, 삼성 오딧세이 VR 등 다양한 VR 기기를 통해 즐길 수 있다.



▲ 각자 고유 능력으로 무장한 특수대원들 (사진제공: 드래곤플라이)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
장르
제작사
게임소개
자세히
안민균 기자 기사 제보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