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이구동성

[이구동성] 배틀로얄 지옥철에 유비소프트 탑승

/ 2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38,46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13,767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메카만평

지난 3일, 유비소프트가 갑작스럽게 배틀로얄 게임을 하나 공개했습니다. 레인보우 식스 시즈를 개발한 유비소프트 몬트리올의 '하이퍼 스케이프'가 그 주인공이지요. 예고도 없이 트레일러를 공개하고 테스트를 시작한 이 게임은 공개된 지 5일 만에 트위치 팔로워 수 13만 명을 달성할 만큼 많은 관심을 받았습니다. 물론 방송을 통해 게임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권한을 랜덤으로 지급한 것이 주목도를 올리는 데 큰 도움이 되긴 했지만요. 

일단 게임을 플레이 해 본 유저들의 의견을 보면 앞서 나온 배틀로얄의 장점을 다 가져와서 섞었다는 평가가 많습니다. "배그랑 포트나이트, 에이팩스 레전드가 다 섞여 있다" 등의 의견이 대표적이죠. 그 외에도 정해진 시간 동안 죽지 않고 버티기만 해도 승리하는 시스템이나, 죽으면 유령이 된다는 점 등 도 괜찮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한편으로는 게임이 너무 멀미가 날 정도로 어지럽다던가, 총기 밸런스가 안 좋다는 등의 비판적인 시각도 보입니다. 아직 테스트 단계니만큼 게임에 대한 평가는 좀 더 두고 봐야 할 것 같습니다.

그러나, 게임이 공개되자마자 거부감을 느끼는 이들이 보였습니다. 이런 부정적 반응의 근원은 배틀로얄이라는 장르 자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ID 정병규 님 "그놈의 배틀로얄..." 조일환 님 "또틀로얄 그만 좀..." 백승재 님 "배틀로얄 말고 오버워치 같은 하이퍼 fps는 안 나오나..." 등의 의견만 봐도 알 수 있지요. 한 게이머는 "아무리 배틀로얄이 유행이라지만, 너무 뒷북 아닌가?"라며 걱정을 표하기도 했습니다.

2020년 현재, 배틀로얄 시장은 포화상태에 가깝습니다. 배틀로얄을 유행시킨 장본인인 배틀그라운드와 포트나이트를 필두로 2019년 초반에 출시된 에이팩스 레전드, 올해 3월에 출시된 콜 오브 듀티 워존 등 정말 많은 게임들이 연달아 출시됐습니다. 섀도우 아레나나 블레이드 앤 소울 ‘사슬군도’처럼 슈팅게임이 아닌 장르에서도 배틀로얄을 내세우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애니팡 같은 모바일게임에서도 배틀로얄 모드가 추가될 정도죠. 게이머들이 배틀로얄이라는 장르에 피로감을 느끼는 것도 무리는 아닙니다.

그렇다고 해서 배틀로얄의 인기가 예전 같지 않다고 볼 수는 없습니다. 2세대 배틀로얄의 대표작인 포트나이트는 롤이나 발로란트 등을 제치고 트위치 평균 시청자 수 13만 명을 달성할 만큼 여전히 엄청난 인기를 끌고 있으며, 콜 오브 듀티: 워존이나 배틀그라운드 또한 꾸준히 사랑받고 있습니다. 성장기라고는 볼 수 없지만, 여전히 인기 있는 장르라는 것이죠. 하이퍼 스케이프를 향한 높은 주목도도 이런 데서 기인했다고 볼 수 있습니다. 

1세대 배틀로얄의 대표가 배틀그라운드고, 2세대 배틀로얄의 대표작은 포트나이트였습니다. 이런 흐름을 바탕으로 하이퍼 스케이프가 3세대 배틀로얄을 대표하는 게임이 될 것이라고 보는 시선도 있습니다. 물론 이것도 게임이 성공했을 때 가능한 이야기겠지만요. 하이퍼 스케이프가 배틀로얄 지옥철에 무사히 탑승해 흥행이라는 목적지까지 도달할 수 있을지 지켜봐야겠습니다.

[이구동성]에 인용된 유저댓글 중 매주 한 분(게임메카 계정)씩을 추첨해 제우미디어의 게임소설(리퍼 서적)을 보내드립니다. 선정된 유저분은 회원정보에 기재된 e메일로 발송되는 당첨 안내 메일로 주소 및 연락처를 알려주시길 바랍니다.

이번 주 우수 댓글은 없습니다.

우수 댓글 유저에게 증정되는 제우미디어 게임소설 (리퍼 서적은 출간 후 일정 기간이 지나 출판사로 돌아온 제품으로, 새 책과 큰 차이가 없습니다)
▲ 우수 댓글 유저에게 증정되는 제우미디어 게임소설 (리퍼 서적은 출간 후 일정 기간이 지나 출판사로 돌아온 제품으로, 새 책과 큰 차이가 없습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하이퍼 스케이프 2020년 7월 13일
플랫폼
온라인
장르
FPS
제작사
유비소프트
게임소개
'하이퍼 스케이프'는 레인보우 식스와 어쌔신 크리드 등에 쓰인 엔진으로 개발됐으며, 100명의 플레이어가 솔로 혹은 3인 스쿼드를 통해 최종 승자를 가리는 1인칭 FPS 배틀로얄 게임이다. 마지막까지 살아남거나,...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2년 6월호
2002년 5월호
2002년 4월호
2002년 3월호
2002년 2월호
게임일정
2020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