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이구동성

[이구동성] 어디서 봤던 장면인데…?

/ 2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7,07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11,382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메카만평

최근 모바일게임 매출 순위를 보고 있자면 묘한 기분이 듭니다. 그 어느 때보다 익숙한 이름들이 상위권을 줄줄이 꿰차고 있기 때문입니다.

현재 구글 플레이 매출 상위권에 있는 게임들을 보면, 부동의 1, 2위를 차지하고 있는 리니지M과 리니지2M에 이어 웹젠의 뮤 아크엔젤과 그라비티의 라그나로크 오리진이 뒤를 따르고 있습니다. 이 밖에도 마구마구 2020과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A3, 바람의나라: 연 등이 높은 순위에 포진해 있네요.

재밌게도 위에서 언급된 게임들은 모두 2000년대 초중반, 한 주 온라인게임 인기 순위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게임명망 얼핏 보면 당시 온라인게임 인기순위를 보는 듯한 착각이 들 정도입니다. 심지어는 게임 내 모습까지도 그 시절 그 느낌이 들도록 원작의 맛을 잘 살려서 만들어져 있습니다.

사실 인기 온라인게임 IP를 가져다 만든 모바일게임은 이전에도 많았습니다. 그러나 위에 소개된 게임들은 이름만 가져오고 전혀 다른 모습인 경우가 많았던 과거 모바일게임과는 달리 원작의 형태와 장점들을 그대로 보존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또한 MMORPG만이 아니라 레이싱이나 스포츠처럼 모바일에선 다소 비주류에 속하는 장르가 인기를 얻고 있다는 점도 눈여겨볼 만하지요.

게이머들도 많은 과거 온라인게임 명작들이 모바일에서 등장하는 모습이 반가운 모양새입니다. "라그나로크 골수 유저인데 생각보다 훨씬 할만하다", "사골인 줄 알았더니 이번에는 진국이구나", "내가 모바일에서도 드리프트랑 부스터를 누르며 놀게될 줄은 몰랐다", "마구마구는 컴퓨터나 모바일이나 합성 때문에 울고 웃는구나" 등의 의견을 보면 알 수 있죠. 한 유저는 "이제는 IP 재활용한 게임이 나와도 딱히 걱정되지 않는다"며 "정말로 할 만한 게임이 많이 나온 것 같다"라고 말했습니다.

예전에는 'M'이 붙은 작품이 나왔다 하면 실망하기 일쑤였습니다. 흔히 말하는 '양산형'이라는 별명이 붙은 이유도 많은 IP 기반 모바일게임들이 원작의 개성을 잊고 천편일률적인 게임으로 나왔기 때문이지요. 하지만 최근 경향을 보면 그것도 다 옛말인 듯 합니다. 이런 게임들로 인해 슬슬 유저 눈높이가 높아지고 있으니, 아마 과거 IP를 기반으로 출시될 향후 모바일게임들은 보다 나은 모습을 보여줘야 게이머들을 만족시킬 수 있을 듯 합니다.

[이구동성]에 인용된 유저댓글 중 매주 한 분(게임메카 계정)씩을 추첨해 제우미디어의 게임소설(리퍼 서적)을 보내드립니다. 선정된 유저분은 회원정보에 기재된 e메일로 발송되는 당첨 안내 메일로 주소 및 연락처를 알려주시길 바랍니다.

이번 주 우수 댓글은 없습니다.

우수 댓글 유저에게 증정되는 제우미디어 게임소설 (리퍼 서적은 출간 후 일정 기간이 지나 출판사로 돌아온 제품으로, 새 책과 큰 차이가 없습니다)
▲ 우수 댓글 유저에게 증정되는 제우미디어 게임소설 (리퍼 서적은 출간 후 일정 기간이 지나 출판사로 돌아온 제품으로, 새 책과 큰 차이가 없습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2년 6월호
2002년 5월호
2002년 4월호
2002년 3월호
2002년 2월호
게임일정
2020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