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스마일게이트 엔터 장인아 대표, 포브스 선정 여성 기업인에

/ 2
▲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 장인아 대표 (사진제공: 스마일게이트)

경제전문지 포브스는 지난 14일, '2020 가장 영향력 있는 아시아 여성기업인'을 발표했다. 총 25명의 아시아 여성 기업인 중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 장인아 대표가 포함됐다.

포브스 선정 '가장 영향력 있는 아시아 여성기업인'은 아시아에서 비즈니스 환경을 형성함에 있어 중요한 역할을 수행한 여성 기업인을 의미한다. 한국인은 총 2명이 선정됐는데,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 장인아 대표와 메디포스트 양윤선 대표다.

장 대표는 지난 2007년, 직원 20명에 불과하던 스마일게이트에 게임 개발자로 입사해 FPS ‘크로스파이어’를 세계 최고 인기 게임으로 만들었다. 이에 2015년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 대표에 올랐으며, 이후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는 개발자만 600명이 넘는 대형 게임사로 성장했다.

장 대표는 스마일게이트 엔터테인먼트 대표와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대표를 겸임하면서, 현재 스마일게이트 내 주요 게임 개발 및 서비스를 진두지휘 하고 있다. 아울러 크로스파이어 IP 확장 사업에도 힘쓰고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1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