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2020 롤 케스파컵 결승, 농심 레드포스와 담원 맞붙는다

/ 1
▲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케스파컵 울산 결승 대진이 완성됐다 (사진제공: 한국e스포츠협회)

'2020 리그 오브 레전드 케스파컵 울산(이하 2020 케스파컵)'이 27일, 4강 끝에 담원 게이밍과 농심 레드포스 결승 대진이 완성됐다.

먼저 21일부터 4일간 진행된 조별리그에서는 풀리그를 통해 6강 토너먼트 진출팀을 가렸다. A조에서는 담원 게이밍, 농심 레드포스, 리브 샌드박스가 B조에서는 kt 롤스터, 한화생명e스포츠, 젠지(이상 조별 순위순)가 6강 토너먼트에 진출했다. 특히, 담원 게이밍과 kt 롤스터는 조별리그에서 4전 전승을 기록하며 4강에 선착했다.

대망의 결승전은 담원 게이밍과 농심 레드포스의 대결이 성사됐다. 담원 게이밍은 조별리그에서 전승을 기록하며, 일찌감치 4강에 선착했다. 4강 1경기에서 한화생명e스포츠는 담원 게이밍을 만나 요네, 트위치 등 새로운 픽으로 반전을 꾀했지만, 담원 게이밍이 전 라인에서 고른 활약을 보여주며 세트스코어 3대 1로 결승에 진출했다.

4강 2경기에서 농심 레드포스는 전통의 강팀 kt 롤스터를 상대로 신입 팀의 패기를 보여주었다. 안정적인 라인전을 중시한 KT롤스터를 상대로, 한타 싸움 때마다 저력을 보여줬다. 특히, 드래곤과 내셔남작 교전에서 우위를 점하면서 세트스코어 3대 0으로 결승 진출을 확정지었다.

케스파컵 주인공을 가릴 결승전은 오는 2021년 1월 2일 오후 5시에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우승 팀에는 상금 4,000만원과 우승 트로피 케스파컵이 수여되며, 결승 MVP에게는 200만원이 지급된다.

한편, 2020 케스파컵은 2021년 LCK 프랜차이즈 제도 도입에 따라, LCK 팀들이 내년 시즌을 대비해 전력을 시험해보고, e스포츠 팬들은 재정비된 LCK 팀을 연말에 먼저 만나볼 수 있는 대회다. 총 상금은 상금은 1억 1,400만원으로, VSPN 코리아가 주관방송하며, 울산광역시, 제닉스 크리에이티브, 켈미, 아이컴브랜드, 오로나민C가 후원한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AOS
제작사
라이엇게임즈
게임소개
'리그 오브 레전드'는 실시간 전투와 협동을 통한 팀플레이를 주요 콘텐츠로 내세운 AOS 게임이다. 플레이어는 100명이 넘는 챔피언 중 한 명을 골라서 다른 유저와 팀을 이루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전투 전에...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1
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