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인건비 증가, 펄어비스 2분기 영업손실 60억 적자 전환

/ 1
▲ 펄어비스 2021년 2분기 실적 요약표 (자료제공: 펄어비스)

펄어비스는 12일, 자사 2021년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매출 885억 원, 영업손실 60억 원, 당기순이익 28억 원을 기록했으며,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32.8% 하락,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적자 전환했다.

사측은 이번 실적에 대해 직접 서비스로 전환한 검은사막 북미 유럽의 꾸준한 판매 실적에도 회계상 이연으로 64% 수준만 이번 분기 매출로 인식된 것이 영향을 줬다고 설명했다. 또한, 지난 5월 약 100억 원의 인센티브 등을 전 직원에 지급하며 인건비가 전년 동기 대비 48.5% 증가한 것도 영업이익 적자 전환에 영향을 미쳤다.

한편, 펄어비스의 해외매출 비중은 북미 유럽 직접서비스 효과가 지속되며 전분기 대비 5% 포인트 상승한 83%를 기록했다. 플랫폼별로 살펴보면 PC 65%, 모바일 24%, 콘솔 11%로 PC와 콘솔 비중이 76%를 차지했다.

펄어비스는 글로벌 온라인 간담회 하이델 연회에서 공개한 신규 클래스 커세어를 모든 검은사막 플랫폼에 동시 업데이트하며 서비스를 강화했다. CCP게임즈도 8월 5일 이브 에코스 중국 서비스를 시작해 출시 당일 앱스토어 다운로드 1위를 차지했다. 이에 더해 검은사막 모바일은 지난 6월 28일 중국 서비스 판호를 취득한 상황이다. 

한편, 펄어비스는 오는 8월 말 열리는 유럽 최대 게임쇼 게임스컴 2021을 통해 자사 신작 콘텐츠를 공개할 예정이다. 어떤 작품이 소개될 지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조석우 펄어비스 CFO는 “검은사막과 이브의 PLC(제품 수명주기)를 더 강화하고, 검은사막 모바일의 중국 서비스 준비에 만전을 다하겠다"며 "게임스컴 참가 등을 통해 신작 공개 및 글로벌 마케팅을 적극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검은사막 2015년 7월 14일
플랫폼
온라인
장르
MMORPG
제작사
펄어비스
게임소개
'검은사막'은 각종 클래스의 특성을 살린 박진감 넘치는 액션과 스킬, 플레이어가 직접 느낄 수 있는 강렬한 타격감, 전술적인 면을 강조한 대규모 공성전, 개성넘치는 캐릭터와 화려하면서 사실적인 비주얼을 장점으로 ... 자세히
김경민 기자 기사 제보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5년 3월호
2005년 2월호
2004년 12월호
2004년 11월호
2004년 10월호
게임일정
202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