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차세대 스타 찾기 '롤 더 넥스트 2021', 올해는 SBS가 만든다

/ 1
▲ '롤 더 넥스트 2021' 진행자 3인 (사진제공: 라이엇게임즈)

라이엇게임즈는 오늘 글로벌 K-예능의 대표주자 SBS와 함께 지상파 최초의 대국민 e스포츠 오디션인 '롤 더 넥스트 2021'을 공동 제작한다고 밝혔다. 

'롤 더 넥스트'는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의 차세대 스타를 찾는 대국민 오디션으로, '넥스트 페이커'가 되겠다는 꿈을 갖고 도전하는 100명의 사연과 스토리를 담아 앞으로 6주 간 SBS를 통해 방영된다. 첫 방송은 11월 14일 밤 12시 15분이며 매주 같은 시간에 방송된다.

2020년 첫 선을 보인 '롤 더 넥스트'에서는 '오너' 문현준, '제우스' 최우제, '버돌' 노태윤 등 원석을 발굴했고 이 선수들은 프로팀에 소속돼 LCK는 물론, 아이슬란드에서 열리고 있는 2021 롤 월드 챔피언십에서 맹활약하면서 전세계를 놀라게 만들었다. 

두 번째 시즌을 맞이하는 '롤 더 넥스트 2021'은 'K팝스타'와 '라우드' 등 새로운 스타일의 오디션 프로그램을 흥행시킨 SBS가 제작에 합류하면서 방송 퀄리티와 재미 면에서도 한층 업그레이드된 모습을 보여줄 전망이다. 

'롤 더 넥스트 2021'에는 최근 1년 동안 프로 대회 참여 이력이 없는 만 12세 이상의 실력자 약 800여 명이 지원했으며 이 중 100 명이 선발돼 치열한 경쟁에 돌입한다. 이번 대회에서 우승하는 팀의 구성원 5명에게는 상금 1억 원이 주어지며 게임 코치의 특별반 코스를 수강할 기회는 물론 다양한 특전이 주어질 예정이다.

'롤 더 넥스트 2021'의 메인 MC는 FT아일랜드의 보컬인 이홍기가 맡았고 SBS 이인권 아나운서와 위키미키의 최유정이 함께 한다. 이홍기는 롤 한국 서버가 오픈한 시점부터 게임을 즐긴 것으로 유명하다. 이홍기와 호흡을 맞추는 최유정과 이인권 또한 LoL에 대한 애정이 남다른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 중계는 전용준 캐스터와 '클라우드 템플러' 이현우, '꼬꼬갓' 고수진 해설 위원이 맡는다.

제작을 맡은 SBS 모비딕 스튜디오 은지향 팀장은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며 e스포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MZ 세대의 공감을 이끌어낼 수 있는 프로그램이 될 수 있도록 심혈을 다해 제작하고 있다"라면서 "참가자들의 진정성을 담아낸 현실 속의 이야기들을 시청자들에게 전하면서 프로게이머로서의 재능도 보여드리는 새로운 스타일의 e스포츠 예능을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LCK 오상헌 대표는 "LCK는 매일 전세계 400만 명이 시청하는 글로벌 프리미엄 콘텐츠이자 세계 최고 수준의 스포츠 리그이며 그 배경에는 뛰어난 실력을 갖춘 유망주들이 있다"라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LCK의 미래를 책임질 새로운 얼굴들이 기회를 얻길 바라며, 나아가 보다 많은 분들이 LoL과 e스포츠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AOS
제작사
라이엇게임즈
게임소개
'리그 오브 레전드'는 실시간 전투와 협동을 통한 팀플레이를 주요 콘텐츠로 내세운 AOS 게임이다. 플레이어는 100명이 넘는 챔피언 중 한 명을 골라서 다른 유저와 팀을 이루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전투 전에...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2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