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P2E 포함된 제2의 나라 글로벌 버전, 구글·애플 출시

/ 1
▲ 제2의 나라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넷마블)

넷마블은 25일, 제2의 나라: Cross Worlds(이하 제2의 나라) 글로벌 버전을 구글·애플 앱스토어에 출시한다.

제2의 나라는 레벨파이브와 스튜디오 지브리가 협업한 '니노쿠니'를 재해석한 게임으로, 모바일과 PC로 즐길 수 있다. 작년 6월 한국, 일본, 대만, 홍콩, 마카오에 출시되어, 모든 앱마켓 인기 1위, 매출 TOP4에 진입했다.

카툰 렌더링 그래픽으로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비주얼을 선보인다.  아울러 축구공, 주사위 등 이용자끼리 상호작용할 수 있는 요소를 도입하고, 함께 나라를 세우는 킹덤, 농작물을 키우는 농장 등을 제공한다.

글로벌 빌드는 기존 출시 지역과 중국, 베트남을 제외한 전세계를 대상으로 하며, 감성적인 면모를 강조한 제2의 나라 콘텐츠에, RPG에 친숙하지 않은 해외 이용자를 위해 캐릭터 성장 가이드, 아이템 사용법 등을 강화했다.

여기에 제2의 나라 글로벌 버전은 넷마블 블록체인 플랫폼 마브렉스에 입점되며, P2E 요소가 적용된다. 플레이를 통해 유틸리티 토큰을 획득하고, 유틸리티 토큰을 여러 단계를 거쳐 현금화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제2의 나라 공식 포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2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