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문체부 내년 게임산업 지원금 총 632억 원, 전년比 31억 증가

/ 1
문화체육관광부 CI (사진제공: 문화체육관광부)
▲ 문화체육관광부 CI (사진제공: 문화체육관광부)

30일,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에서 2023년 예산안을 발표했다. 해당 예산안에 따르면 문체부에 편성된 예산은 총 6조 7,076억 원이며, 이 중 게임산업 관련 지원 편성액은 총 642억 원으로 확인됐다. 지난해 대비 31억 원 증가했다.

이번 게임산업 지원액 증가에 영향을 끼친 것은 중소게임사 지원 확대다. 문체부는 ‘콘텐츠 산업 수출의 큰 비중을 차지하는 게임산업 지속성장 목적의 중소게임사 지원 확대’를 목표로 신규 사업인 ‘게임기획 분야’와 ‘다년도 게임 제작 지원’ 사업을 신설했다. 이는 게임 개발단계 별 지원과 취약장르 지원을 통해 게임산업의 기반을 다지겠다는 목적이다.

우선 게임기획 분야의 경우 예비 창업자 30개사와 스타트업 20개사에게 게임기획의 사업화가 가능하도록 지원한다. 여기에 사업화와 함께 성장단계별 지원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50억 원을 배치했다. 아울러 게임 고유의 독창성 및 도전정신이 충분히 발휘되도록 게임제작 지원기간을 단년도에서 다년도로 확대해 총 90억 원의 예산을 배치하고 취약 분야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게끔 했다.

더해 게임 활성화 생태계 조성을 위해 청소년·보호자·교사를 대상으로 하는 게임이해하기 교육을 2022년 4만 5,000명에서 8만 명으로 확대하고, 전국단위 아마추어 e스포츠 대회 확대를 2022년 1회에서 2회로 확장한다. 아울러 장애인 이스포츠 대회를 별도로 개최해 장애인의 접근성을 개선할 예정이라고도 밝혔다. 외에도 e스포츠 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등 게임산업 전반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게임산업 전반에 대한 지원을 확대한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게임잡지
2005년 3월호
2005년 2월호
2004년 12월호
2004년 11월호
2004년 10월호
게임일정
2022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