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프로젝트 블랙쉽' 박성준 PD, 유럽 GDC 2013 강연

/ 1

▲ 유럽 GDC 2013에서 '블랙쉽' 강연을 진행하는 박성준 개발총괄 디렉터 (사진 제공: 네오위즈게임즈)

 

네오위즈게임즈는 자회사인 네오위즈씨알에스가 개발중인 MORPG ‘프로젝트 블랙쉽’의 박성준 개발총괄 디렉터(이하 PD)가 독일에서 개최되는 ‘2013 유럽 게임개발자컨퍼런스’(GDC Europe 2013)에서 강연을 진행한다고 오늘(21일) 밝혔다.

 

오는 21일까지 개최되는 ‘GDC Europe’은 전세계 게임 제작자 및 개발자들이 개발 노하우와 철학을 공유하는 자리로, 혁신적인 기술력과 급변하는 게임 시장의 트랜드를 만나볼 수 있는 행사다.

 

‘프로젝트 블랙쉽’의 개발을 이끌고 있는 박성준 PD는 21일 ‘하복(Havok) 엔진을 활용하여 MMO를 재정립하다’라는 주제로 글로벌 게임 엔진 개발사 하복(Havok)의 데이비드 코글란 대표와 함께 강연에 나선다. 이 자리에서 박PD는 그 동안 온라인게임에서는 구현하기 힘들었던 다양한 물리 적용 효과와 실시간 환경 변화를 적용한 사례 등을 ‘프로젝트 블랙쉽’을 바탕으로 소개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프로젝트 블랙쉽’은 1차 비공개 시범 테스트를 위한 개발이 한창인 가운데, 지난 7월 브랜드 사이트(http://bs.pmang.com/)를 오픈하고 다양한 정보를 공개해 나가고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액션 RPG
제작사
네오위즈CRS
게임소개
'애스커: 빛을 삼키는 자들'은 중세 판타지 시대를 배경으로 삼은 액션 RPG다. 게임에서 플레이어는 초자연적인 물리 현상을 조사하기 위해 설립된 교황청 직속 비밀 조직 '블랙쉽(Black Sheep)'의 단원 ... 자세히
임진모 기자 기사 제보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3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