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로스트사가, 텐센트 통해 중국 진출… 5월 첫 테스트

/ 1

▲ 텐센트를 통해 중국에 진출하는 '로스트사가' (사진제공: 위메이드)

조이맥스의 자회사 아이오엔터테인먼트에서 개발하고, 위메이드 엔터테인먼트가 서비스하는 '로스트사가'가 텐센트 게임즈와 함께 14억 중국 대륙을 공략한다.
 
16일, 중국 북경에서 개최된 ‘텐센트 게임즈 2014 신작 발표회’ 행사를 통해, 5월 중 '로스트사가'의 중국 첫 베타 테스트에 대해 예고하고, 게임을 최초 공개했다.
 
'로스트사가'의 중국 서비스 명은 대전 액션 게임의 특징을 잘 표현한 ‘왕패대결’로 최근 현지에서 ‘KGame’이라는 베일에 싸인 프로젝트 명으로 화두가 된 바 있다.
 
이날 행사를 통해 개발사 ‘아이오’의 대표를 겸하고 있는 장현국 대표가 직접 무대에 올라 게임을 소개하고 홍보 영상을 공개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이에 맞춰 게임 공식 홈페이지(http://k.qq.com)도 오픈 했다.
 
로스트사가는 풍부한 콘텐츠와 다양한 사업 모델을 접목해 5월 중국 테스트를 준비 중에 있다.
 
특히, 내 별도의 전담 팀을 구성해 기술지원 중인 ‘아이오’와, 수많은 흥행 경험을 보유한 ‘텐센트 게임즈’는, 중국 내 대전액션 게임 왕좌에 성공적 안착을 위해 현지 문화와 이용자 성향을 분석한 완벽한 현지화 작업을 진행 중이다.
 
여기에 양사의 파트너쉽은 ▲현지 게임 시장 70%에 육박하는 점유율로 흥행 보증수표로 불리는 ‘텐센트 게임즈’와 ▲원조 한류게임 미르의 전설 시리즈로 중국 시장에서 브랜드 가치가 높은 위메이드의 결합이라는 점에서, 시장 파급력 및 성공 가능성을 높게 보고 있다.
 
회사측은 로스트사가의 중국 서비스를 시작으로, 올 한해 온라인 게임과 모바일 게임들이 중국을 비롯해 북미 및 일본 시장의 진출도 가속화해, 글로벌 게임업체로의 위상을 다지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확신했다.
 
여기에 세계 최대 규모의 중국 온라인 시장은 2016년까지 858억 위안에 달하는 거대 규모로 지속 성장할 것으로 예측, 현지 경쟁력을 갖춘 위메이드와 텐센트는 로스트사가를 통해 또 한번 성공 신화를 만들어 낸다는 다짐이다. *2012 중국출판게임공회 발췌 (2013년 발표)
 
한편, 로스트사가는 인도네시아 동시 접속자 10만 명을 돌파하며 현지 시장 2위에 빛나는 국민게임으로, 4월 11일 남미 정식 서비스에 이어 5월 중국 테스트로 전세계 16개국의 이용자들이 즐기는 글로벌 콘텐츠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대전액션
제작사
아이오엔터테인먼트
게임소개
'로스트사가'는 '모든 직업이 다 모였다'를 모토로 개발된 3D 대전 액션 게임이다. 다양한 시간과 공간, 작품 등에 등장하는 100가지가 넘는 용병을 이용하여 게임을 즐길 수 있다. 간단한 조작으로 즐길 수 있... 자세히
게임잡지
2005년 3월호
2005년 2월호
2004년 12월호
2004년 11월호
2004년 10월호
게임일정
2022
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