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리니지2' 클래식 서버에 '지룡 안타라스' 업데이트


▲ '리니지2' 클래식 서버에 추가된 지룡 '안타라스' (사진제공: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의 '리니지2'가 24일, 클래식 서버에 '안타라스'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리니지2' 클래식 서버 이용자는 ‘안타라스’ 레이드, 신규 인스턴스 던전(안타라스, 바이움), 새로운 사냥터(카타콤, 네크로폴리스) 등 업데이트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지룡 '안타라스'는 클래식 서버의 첫 번째 드래곤으로, ‘안타라스’ 레이드 최소 입장 레벨은 76이며 연합원(90~300명) 단위로 도전 가능하다.

새로운 인스턴스 던전(안타라스, 바이움)는 70레벨 이상 이용자에 한해 주 1회 참여할 수 있고, 연합원(45~300명) 단위로 도전할 수 있다. 두 던전 모두 난이도가 높지 않아 많은 이용자들이 전투를 경험할 수 있을 전망이다.

신규 사냥터 ‘카타콤’과 ‘네크로폴리스’는 65레벨 이상 유저에게 권장되는 사냥터로, 레벨에 따라 총 4개 사냥터에 도전할 수 있다. '리니지2'는 향후 사냥터 입장 레벨을 확장하여 다양한 사냥터 보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한편, '리니지2'는 클래식 서버에서 7월 19일까지 ‘테이큰(Taken) 시즌4’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이벤트는 신규/휴면 이용자에게 30일 100시간 무료 이용권을 증정하며, 캐릭터 육성을 돕는 아이템도 추가로 주어진다.

클래식 서버의 지룡 '안타라스' 추가 및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리니지2' 공식 홈페이지(http://lineage2.plaync.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리니지 2 . 01. 01
플랫폼
온라인 |
장르
MMORPG
제작사
엔씨소프트
게임소개
'리니지 2'는 98년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1세대 온라인 MMORPG '리니지'의 정식 후속작이다. 언리얼 엔진을 기반으로 개발되어 2D 그래픽이었던 전작과 달리 3D 그래픽을 채택했다. 전작의 주요 콘텐츠를 계...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