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파판’ 작곡가 이시모토 타케하루, 스퀘어에닉스 떠난다

뛰어난 게임성만큼이나 웅장한 음악으로 ‘파이널 판타지’에 한 축을 담당해온 베테랑이 떠난다. 작곡가 이시모토 타케하루는 최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스퀘어에닉스 퇴사 소식을 전했다.

99년 ‘성검전설’ 사운드팀의 일원으로 스퀘어에닉스에 합류한 이시모토 타케하루는 이후 20여 년간 수많은 게임 음악에 참여하며 입지를 다져왔다. 특히 ‘파이널 판타지 영식’, ‘크라이시스 코어 파이널 판타지 7’, ‘디시디아 파이널 판타지’ 등 ‘파이널 판타지’ 외전을 전담했으며 ‘멋진 이 세계’, ‘킹덤 하츠’ 시리즈 등에도 적잖은 영향을 끼쳤다.

이로서 1월 11일 출시된 ‘디시디아 파이널 판타지 NT’가 스퀘어에닉스에서 이시모토 타케하루가 작업한 마지막 작품이 됐다. 이시모토 타케하루는 퇴사 이유에 대해 자세히 언급하진 않았으나 “원만한 퇴사(円満退社)”라며 스퀘어에닉스와 불화는 없다고 못박았다. 또한 향후에는 프리랜서 작곡가로서 보다 폭넓은 영역에 도전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시모토 타케하루의 퇴사 소식 전문은 본인 공식 트위터(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하다.


▲ 스퀘어에닉스 작곡가로 활약한 이시모토 타케하루 (사진출처: 본인 공식 트위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비디오 | PS4
장르
대전액션
제작사
스퀘어에닉스
게임소개
‘디시디아 파이널 판타지 NT’는 기존에 아케이드로 출시된 ‘파이널 판타지’ 대전액션게임 ‘디시디아 파이널 판타지’의 콘솔판이다. 아케이드판과 마찬가지로 시리즈의 주요 캐릭터들이 모두 등장하며, 콘솔 전용 콘텐츠... 자세히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