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증오에 불타는 엘리, ‘라오어 파트 2’ 플레이 영상 공개

Share on Google+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26,58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24,596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게임 플레이 영상. 잔인한 표현이 있으니 시청에 주의하시길 바랍니다 (영상출처: PS 공식 유튜브)

너티독 ‘더 라스트 오브 어스’는 ‘PS3를 훔쳐서라도 플레이하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훌륭한 게임성과 스토리로 큰 인기를 끈 게임이다. 이 때문에 후속작 역시 기대작으로 꼽히고 있는데, 드디어 ‘E3 2018’에서 전작 명성을 잇는 완성도 높은 게임 플레이 영상이 공개됐다.

소니는 11일(북미기준), ‘E3 2018’ 플레이스테이션 쇼케이스에서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게임 플레이 영상을 공개했다. 특히 이번 영상은 약 11분 정도의 길이로, 게임이 어떤 식으로 진행되는지 짐작할 수 있다.

영상은 주인공 ‘엘리’가 댄스 파티에서 시간을 보내는 것으로 시작한다. ‘엘리’는 여자친구와 입을 맞추며 행복한 시간을 보낸다. 그러나 이내 누군가의 입을 막고 칼로 목을 찔러 살해하는 모습이 오버랩되면서 시간은 비정한 현실로 돌아오게 된다. 감염 사태가 터진 뒤 일상이 파괴되고, 사람들의 처절한 생존경쟁이 펼쳐지는 ‘더 라스트 오브 어스’ 세계관을 영상에 담은 것이다.

이어지는 게임 플레이 영상에서는 ‘엘리’가 적대적인 생존자 그룹을 상대하는 전투를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주변 환경 등을 적절히 이용하는 샌드박스 요소가 눈에 띈다. ‘엘리’는 기본적으로 풀숲 등에 몸을 숨기며 전면전을 피한다. 이 때 활을 사용하면 큰 소리를 내지 않고 적을 쓰러트리는 것이 가능하다. 발사한 화살은 회수할 수도 있고, 즉석으로 폭발 화살을 만들어 발사할 수도 있다. 이 밖에도 아무렇게나 놓여 있던 병을 던지거나, 적을 방패로 삼아 화살을 막을 수도 있다. 

또한, 적들의 AI도 눈길을 끈다. 영상 중에는 적에게 쫓기던 ‘엘리’가 차 아래에 몸을 숨기는데, AI가 이를 예측하고 차 아래를 살펴보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여기에 너티독 게임의 특징이라 할 수 있는 세밀한 연출도 매력을 더한다. 총알에 맞은 유리가 깨지는 모습, 앞으로 달리다가 멈췄을 때 엘리의 동작 등 사소한 부분에서도 완성도가 높아 게임을 한층 더 실감나게 만든다. 또한, 배를 찔린 사람의 장기가 몸 밖으로 튀어나오고 '엘리'가 휘두른 망치가 적의 얼굴에 꽂히는 등, 고어 표현이 더욱 늘어나 전체적인 분위기를 더욱 처절하게 만든다.

다만, 아직도 알 수 없는 것이 있다. 1편에서는 아버지나 다름 없는 ‘조엘’을 만나 마음을 열었던 ‘엘리’가 2편에서 증오에 불타고 있는 이유는 여전히 불명이다. 향후 스토리 등에 대한 정보가 더욱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는 지난 3월, SIEK가 국내 발매를 확정 지은 바 있다. 다만, 아직까지 발매일이나 한국어화 여부에 대한 상세한 정보는 공개되지 않았다.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게임 플레이 모습 (사진출처: 소니 쇼케이스 생중계 갈무리)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김헌상
2003년, 에버퀘스트 기행기를 읽던 제가 게임메카의 식구가 되었습니다. 언제까지나 두근거림을 잊지 않는 사람으로 남고 싶습니다.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8
06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1 메이플스토리
  • 31 오버워치
  • 4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5 던전앤파이터
  • 6 서든어택
  • 71 피파 온라인 4
  • 81 리니지
  • 9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10 블레이드앤소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