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왜냐면 주역 3인방 등장하는 e-토크쇼, 21일 열린다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66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왜냐면 3인방이 e스포츠 명예의 전당 'e-토크쇼'에 등장한다 (사진출처: 한국e스포츠협회)

‘왜냐맨’ 주역 3인방이 e스포츠 명예의 전당 ‘e-토크쇼’에 등장한다.

한국e스포츠협회가 오는 21일, e스포츠 명예의 전당에서 ‘왜냐맨’ 제작진 및 출연진이 ‘e-토크쇼’에 연사로 나선다고 알리며, 이에 앞서 11일부터 참관 신청을 시작한다.

e-토크쇼는 e스포츠 관계자들을 초청해 그들의 경험담을 직접 나누고, 대중들과 소통하는 ‘e스포츠 명예의 전당’의 정기 프로그램으로, 이번에는 최근 화제를 모으고 있는 라우드G의 리얼리티 프로그램 ‘왜냐맨’에 출연하는 장민철 젠지 아카데미 강사, 김민아 아나운서와 함께 김하늘 스포티비 게임즈 PD가 강연을 맡았다.

장민철 젠지 아카데미 강사는 프로 선수부터 감독, 해설 등 다양한 경험을 살려, 여러 e스포츠 직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김민아 아나운서는 현재 LoL 챔피언스 코리아 아나운서 및 인터뷰어로서 겪은 일들을 토대로 기존 스포츠와 e스포츠의 차이점 등 본인의 경험담을 이야기 한다. 김하늘 PD는 e스포츠 방송제작 경험을 토대로 e스포츠 PD가 되기 위해 필요한 능력과 진로의 방향성에 대해 강연할 예정이며, 세 사람은 프로그램에서 보여준 유쾌한 호흡과 함께 직업에 대한 진지한 자세 또한 선보일 계획이다.

이번 강연은 참가신청을 통해 약 70명을 초청해 진행하며, 관련 직군에 대한 연사들의 강연과, 직접 묻고 답하는 Q&A 시간 등으로 2시간 가량 구성될 예정이다. 참가를 원하는 이들은 오는 18일(수) 오후 6시까지 e스포츠 명예의 전당 SNS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e-토크쇼에 관한 더 자세한 사항은 e스포츠 명예의 전당 SNS 및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아울러 강연 후에는 협회 유튜브네이버TV를 통해 현장 스케치 영상이 공개될 예정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