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포트나이트도 한국 선수들 두각, 아시아 결승전서 준우승

▲ '포트나이트' 아시아 결승전 준우승 차지한 T1 선수들 (사진제공: 에픽게임즈 코리아)

‘포트나이트 챔피언 시리즈’ 아시아 결승전에서 한국 T1 소속 정신우(SinOoh), 김도환(Hood.J), 이종수(Peterpan) 팀이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포트나이트 챔피언 시리즈’ 아시아 결승전은 9월 21일부터 22일까지 온라인상에서 개최됐다. 결승전에 앞서 5주 동안 경쟁전을 진행해 총 66개 팀이 가려졌으며, 지난 21일 히트 1, 히트 2 시리즈로 최상위 32개 팀이 선발됐다. 결승전에는 이들 32개 팀이 격돌했다.

히트 2에서 1위를 차지하며 최종 결승전에 진출한 한국 T1 소속 정신우, 김도환, 이종수 팀은 최종 준우승을 차지해 상금 2만 7,000달러(한화 약 3,224만원)를 획득했다. 히트 2에서 3위를 차지한 WGS 소속 이명규(JAG), 김민준(Horde), 황제호(Qoo) 팀은 최종 7위를 차지했으며, 히트 2에서 4위를 기록했던 김윤섭(yunseopp), 성원제(OPGG_Ming), 홍창표(noT2Far) 팀은 최종 9위를 차지했다. 한국은 아시아 결승전 10위 내에 세 팀을 배출했다.

‘포트나이트 챔피언 시리즈’ 전체 상금은 전 지역에서 5주 동안 진행된 경쟁전과 최종 결승전을 포함해 총 1,000만 달러(한화 약 119억 4,000만원)로, 우승팀은 6만 달러(한화 약 7,173만원) 상금을, 2위와 3위는 각각 2만 7,000달러(한화 약 3,224만원)와 1만 8,000달러(한화 약 2,152만원) 상금을 받았다.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준우승을 차지한 T1 팀 선수들을 포함해 결승전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한국 선수들에게 축하를 보낸다.”라면서, “앞으로도 펼쳐질 '포트나이트' e스포츠에서 한국 선수들이 글로벌 선수들 사이에서 두각을 나타내도록 많은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포트나이트 챔피언 시리즈’ 최종 순위 및 자세한 사항은 '포트나이트' e스포츠 공식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포트나이트 2018. 01. 23
플랫폼
온라인 , 비디오 | PS4 , Xbox One
장르
액션
제작사
에픽게임즈
게임소개
‘포트나이트’는 에픽게임즈에서 개발한 온라인 협동 생존게임으로, 샌드박스 건설과 타워 디펜스와 같은 몰려오는 재미를 앞세우고 있다. 플레이어는 낮에 다양한 재료를 수집해 요새를 건설하고, 저녁에는 몰려오는 좀비 ...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19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