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뷰/리뷰 >

[영상] 카드게임 처음 하는 기자의 LOR '켠김에 1승만'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6,71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9,402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지난 10월 16일 라이엇게임즈가 신작 ‘레전드 오브 룬테라(이하 LOR)’를 공개하고, 사전체험을 시작했습니다. 롤을 참 좋아하는 저 역시 사전체험에 참여했는데, 문제는 CCG를 한 번도 해 보지 않았다는 점입니다.

‘켠김에 1승’이라도 해야 하지 않겠냐는 주변의 조언에 목표를 정하고 게임을 시작했지만, 게임 설명을 잘 읽지 않고 몸소 부딪치며 배우는 편이라 걱정도 됐습니다. 조금 어렵다고는 해도 롤을 좋아하는 마음으로 즐겁게 플레이할 수 있을 거라 생각했는데, 아니나 다를까. 팬심만으로 극복하기에 LOR은 너무나도 어려운 게임이었습니다.

무턱대고 PvP를 시작했지만 가차 없이 두들겨 맞아 넥서스가 파괴되고, 적의 독버섯에 걸려 어이없게 죽기도 했습니다. 게임 설명을 더 열심히 읽어 봤지만, 이것들을 이해하기엔 제한시간이 너무 짧았습니다. 심지어 컴퓨터를 상대로 AI 대전을 했지만 역시 졌네요. 그렇게 이어진 연패로 심신이 지쳐갔지만 저는 포기하지 않았습니다. CCG 생초보의 처절했던 LOR 체험기를 공개합니다.

▲ CCG 처음하는 기자의 LOR 체험 (영상촬영 및 제작: 게임메카)



▲ 아무리 읽어도 이해가 안 되는 건 제한시간 때문이겠죠? (사진: 게임메카 촬영)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PC |
장르
제작사
라이엇게임즈
게임소개
'레전드 오브 룬테라'는 '리그 오브 레전드' 세계관에 등장한 기존 챔피언과 새로운 인물이 등장하는 CCG(컬렉터블 카드 게임)다. 오픈 기준 6개 지역, 챔피언 24종이 등장하며, 이들을 자유롭게 골라 덱을 만... 자세히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9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