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우수팀에 인턴십 제공, 엔씨 AI 인재 육성 프로그램 시작

/ 3
▲ NC 펠로우십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는 15일 인공지능(AI) 인재 육성 프로그램 '2021 NC 펠로우십’을 진행한다.

NC 펠로우십은 AI 연구 경험과 지식을 쌓을 수 있는 대학생 대상 프로그램으로 올해 4회째를 맞았다. 국내 주요 대학에서 AI 관련 분야를 공부하는 학생이 참여한다. 엔씨에 재직 중인 AI 전문 연구원이 함께 과제를 수행하면서 참가자들이 유능한 AI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올해는 총 11개 대학이 참여한다. 기존 '게임 AI 트랙'과 함께 새로 마련한 '뉴럴 그래픽스 트랙(Neural Graphics Track)' 분야로 나눠 운영한다. 4월 15일 열린 온라인 설명회를 시작으로 온라인 AI 교육, 팀별 개발 과제 수행, 경진 대회 등을 약 1년간 진행한다.

게임 AI 트랙에는 고려대, 광주과학기술원(GIST), 서울대, 성균관대, 이화여대, 중앙대, 카이스트 등 7개 대학에서 8개 AI 관련 동아리가 참여한다. 강화 학습, 머신 러닝, 딥 러닝 등을 통해 게임 AI 분야 기술을 학습한다.

뉴럴 그래픽스 트랙은 경희대, 성균관대, 연세대, 카이스트, 포항공과대학교, 한양대 등 6개 대학 그래픽스 강의와 연계해 진행한다. 메타버스 서비스 및 차세대 게임을 위한 AI 기반의 최신 그래픽스 기술 분야에 관심을 갖고 있는 학생을 육성한다.

이후 NC 펠로우십을 마무리하는 경진 대회에서 우승팀과 준우승팀을 선정하고, 총 2,000만 원 규모의 상금을 수여한다. 우수 참가팀에는 엔씨 인턴십 기회도 제공한다.

엔씨 AI 센터 게임AI랩 이경종 실장은 "NC 펠로우십은 AI 전문가를 목표하고 있는 학생들의 성장을 돕기 위해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라며, "NC 펠로우십을 지속 발전시켜, 미래 세대가 올바른 가치관을 바탕으로 AI 기술을 개발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엔씨는 2011년 AI 연구를 시작해 현재 AI 전문 연구 인력만 200여 명에 달하는 R&D 조직을 운영 중이다. AI 센터와 NLP(자연어처리, Natural Language Processing) 센터에서 게임 및 비게임 분야 AI에 대한 연구개발을 진행 중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1
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