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홈월드 제작진 개발, 크로스파이어 PC 전략시뮬 첫 공개

/ 1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6,71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6,568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크로스파이어: 리전 대표 이미지 (사진출처: 프라임 매터 트레일러 갈무리) 

예상치 못한 곳에서 크로스파이어 신작이 공개됐다. 홈월드 제작진이 개발 중인 PC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 신작이다.

독일 게임 퍼블리셔 코흐 미디어(Koch Media)는 11일 진행된 서머 게임 페스트를 통해 자사 신규 레이블 ‘프라임 매터(Prime Matter)’를 소개하고, 이를 통해 준비 중인 신작 13종을 공개했다. 프라임 매터는 독일 뮌헨에 위치한 코흐 미디어 본사가 운영하는 신규 레이블이며, 업계 베테랑과 신규 인력으로 구성됐다.

▲ 크로스파이어: 리전 로고가 소개된 프라임 매터 트레일러 (영상출처: E3 2021 공식 유튜브 채널)

그리고 신작 13종 중 크로스파이어: 리전(Crossfire: Legion)이 포함되어 있다. 프라임 매터가 퍼블리싱하며, 캐나다 개발사 블랙버드 인터랙티브(Blackbird Interactive)가 개발을 맡고 있다. 크로스파이어 IP를 기반으로 한 신작인데, 눈길을 끄는 부분은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마이너한 분야로 평가되는 PC RTS 신작이라는 것이다.

크로스파이어: 리전에 대해 코흐 미디어는 ‘미래적인 글로벌 전쟁과 파벌을 갖춘 크로스파이어 세계관은 RTS에 적합한 시나리오와 배경을 제공한다’라고 언급했다. 특히 블랙버드 인터랙티브는 2007년에 홈월드 주요 제작진이 설립한 개발사로, 현재 홈월드 3를 제작 중이다. 거대한 우주를 배경으로 입체적인 함대 전투를 보여줬던 홈월드 개발진과 PC RTS라는 새로운 분야에 도전하는 크로스파이어의 만남이 과연 어떤 게임으로 완성될 것인가가 관건이다.

이 외에 자세한 내용 및 게임 영상, 스크린샷, 플레이 화면 등은 공개되지 않았다. 서머 게임 페스트를 통해 선보인 영상은 프라임 매터라는 새로운 레이블을 소개하는 것에 집중되어 있으며, 1분 50초 분량에 신작 다수를 압축해서 보여주는 방식이며, 크로스파이어: 리전의 경우 로고만 확인할 수 있다.

다만 코흐 미디어는 국내 기준으로 12일 새벽 4시부터 생방송되는 자체 행사 코흐 프라임타임 게이밍 스트리밍을 통해 각 게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공개한다. 프라임 매터는 크로스파이어: 리전 외에도 페이데이 3, 페인킬러 신작, 킹스 바운티 2, 킹덤 컴 딜리버런스 등을 보유하고 있다.

크로스파이어: 리전은 내년에 PC로 출시되며 국내 서비스 여부는 미정이다. 스마일게이트는 컨트롤 개발사로 유명한 레메디와 함께 콘솔 신작 크로스파이어X를 개발 중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PC
장르
제작사
게임소개
크로스파이어: 리전은 크로스파이어 IP를 기반으로 한 PC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 게임이다. 홈월드 재작진이 설립한 블랙버드 인터랙티브가 개발 중이다. 자세히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1
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