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비디오

삼겹살도 굽네, 스타듀 밸리풍 온천 경영 신작 ‘스피릿티’

/ 1
▲ 영혼을 달래주는 온천 경영을 핵심으로 한 스피릿티 (사진출처: 스팀 공식 페이지)

스타듀 밸리가 연상되는 2D 도트 그래픽에, 성난 영혼을 달래주는 온천을 경영하며 마을 사람들과 교류하는 과정을 다룬 경영 시뮬레이션 신작이 공개됐다.

게임 제목은 ‘스피릿티’로, 캐나다 벤쿠버에 거주하는 1인 개발자 댄 베거톤(Dan Beckerton)이 개발 중이다. 책을 쓰기 위해 복잡한 도시를 떠나 한적한 시골 마을로 이사온 주인공이 정체 모를 차를 마신 후 영적인 존재를 볼 수 있는 능력을 얻었고, 이를 토대로 마을에서 난동을 부리고 있는 영혼들을 달래줄 온천을 운영하는 과정을 다룬다.

따라서 마을에서 떠도는 영혼을 찾아내서 그들을 온천에 초청하고, 영혼들이 잘 쉴 수 있도록 온천을 관리해야 한다. 온천을 깨끗이 청소하고, 영혼들이 목욕하고 쓸 수건을 마련하고, 영혼들이 선호하는 목욕물을 끓이는 것 등이다. 여기에 온천하면 빼놓을 수 없는 세신 서비스와 요리 대접도 있다
.
특히 각 영혼은 서로에 대한 호감도가 각기 다른데, 이를 고려해서 온천에 방문한 영혼을 탕에 안내할 때 서로 친한 사이는 최대한 가까이, 적대적인 사이는 멀리 떨어뜨릴 필요가 있다. 온천을 운영하며 벌어들인 자금으로는 온천을 확장하거나 필요한 물건을 구매할 수 있다. 아울러 마을에 있는 신사에 돈을 공양하며 기도하면 더 많은 영혼을 온천에 불러들일 수 있다.

이와 함께 마을 사람들과 교류하며 친분을 쌓을 수 있다. 스피릿티에는 낮/밤 주기와 사계절이 있으며 주민들은 시간대에 맞춰서 활동한다. 이러한 주민들과 낚시, 벌레채집 등을 하며 친해질 수 있고 친밀도가 상승하면 숨겨진 활동과 희귀 아이템을 발견할 수 있다. 앞서 이야기한 낚시, 벌레채집을 포함해 보물찾기, 피규어 구매 등 각종 수집 요소가 있다.

▲ 스피릿티 공개 영상 (영상출처: 노 모어 로봇 공식 유튜브 채널)

▲ 스타듀 밸리풍 그래픽 (사진출처: 스팀 공식 페이지)


▲ 쉬러 왔지만 어쩌다보니 온천을 운영하게 됐다 (사진출처: 스팀 공식 페이지)

▲ 계절에 따라 다른 물고기를 낚을 수 있고 (사진: 스팀 공식 페이지)

▲ 마을 주민과도 친분을 쌓아나갈 수 있다 (사진출처: 스팀 공식 페이지)

스피릿티를 개발 중인 댄 배거톤은 캐나다인이며, 2019년에 첫 게임 페이블 오브 타루모스를 출시한 바 있다. 그에게는 독특한 이력이 있는데 이번 타이틀을 개발하기 전까지 4년 간 한국에 거주하며 영어교사로 일했다. 그 과정에서 한국 시골생활에서 영감을 받았고, 일본, 베트남 등도 여러 번 여행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아시아 국가에서의 경험을 담은 게임을 개발해보자는 생각에 이번 타이틀을 만들게 됐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현재 공개된 스크린샷을 보면 흑미밥에 상추, 마늘, 쌈장을 곁들여 삼겹살을 구워먹는 장면이 있다.

▲ 어딘가 모르게 친숙한 삼겹살을 굽는 모습 (사진출처: 스팀 공식 페이지)

이어서 게임을 개발하며 애니메이션에서는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나츠메 우인장, 바카라몬, 기존 게임에서는 스타듀 밸리, 하베스트 문, 동물의 숲에서 영감을 받았다고 밝혔다. 그는 본인 게임이 앞서 이야기한 작품에 비견할만하다는 것이 아니라, 본인이 즐겨왔고 이번 게임을 구축하는데 많은 도움이 됐다는 점을 전하고 싶을 뿐이라 강조했다.

스피릿티는 올해 여름 PC(스팀)와 닌텐도 스위치 등 콘솔로 출시되며, 스팀 버전은 한국어 음성과 자막을 지원한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스피릿티 2022년 미정
플랫폼
PC, 비디오
장르
경영시뮬
제작사
치즈마스터 게임즈
게임소개
스피릿티는 성난 영혼을 달래주는 온천을 경영하며 마을 사람들과 교류하는 과정을 다룬 경영 시뮬레이션 게임이다. 책을 쓰기 위해 복잡한 도시를 떠나 한적한 시골 마을로 이사온 주인공이 정체 모를 차를 마신 후 영적... 자세히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5년 3월호
2005년 2월호
2004년 12월호
2004년 11월호
2004년 10월호
게임일정
2022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