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한중일e스포츠 대회, 한국 팀 롤 종목 우승하며 전체 준우승

/ 1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4,99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한국 롤 국가대표 팀이 우승을 확정지은 뒤 기뻐하고 있다 (사진제공: 한국e스포츠협회)

e스포츠로 한-중-일 우호를 다지는 국가대항전 ‘2022 한중일 이스포츠 대회(이하 2022 한중일 대회)’가 지난 18일 일본의 종합 우승으로 두 번째 대회 막을 내렸다.
이번 ‘2022 한중일 대회’는 16일부터 3일간 중국 상하이와 대한민국 부산에서 동시에 진행됐다. 2022 한중일 대회 국가대표 선수단과 일본 국가대표 선수단은 부산에 집결하여 2년 만에 오프라인 무대에서 만났다.

먼저 e풋볼 2023은 대한민국과 일본이 결선에 진출하여, ‘Ssong’ 송영우 선수와 ‘InsaneTouch’ 이경철 선수가 'Leva' 츠바사 아이하라 'koko' 요시아키 아사노와 대결했다. 한국은 전통 강호인 일본을 상대로 분전했으나, 세트스코어 1대 2로 준우승을 기록했다. 하스스톤 종목은 중국과 일본이 결선에 진출해, 일본 'Alutemu' 노조미 야시마 선수가 먼저 3세트를 선취해 e풋볼에 이어 두번째 우승을 따냈다.

마지막으로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롤) 종목 결선에서는 한국과 중국이 맞붙었다. 중국이 전승으로 결선에 진출했기 때문에 한국 팀의 난세가 예상되었으나, 한국 팀은 대회 기간 동안 크게 성장한 모습을 보여줬다. 한국은 매 경기마다 어려운 초반 분위기를 극복하고 상대의 실수를 놓치지 않으면서 끝까지 집중력을 발휘해 세트스코어 3대 0으로 종목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한국은 롤 종목에서 2년 연속 중국을 꺾고 우승을 하는 쾌거를 이뤘다.

MVP에 선정된 'Lucid' 최용혁은 “태극마크를 달고 대회에 출전하여 우승하게 되어 기쁘다. 특히 새로운 선수들과 연습하고 합을 맞춘 경험이 특별했으며, 일본 국가대표 선수들과도 직접 만나게 되어 반가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2022 한중일 대회 종합 우승은 e풋볼과 하스스톤 종목에서 우승한 일본이 차지했으며, 한국은 롤 종목 우승, e풋볼 준우승으로 종합 2위에 올랐다.

한중일 e스포츠 대회는 한국, 중국, 일본 3국 정부가 주도하는 e스포츠 국가대항전으로 국가대표 시스템을 구축해 풀뿌리부터 프로를 잇는 이스포츠 생태계를 형성하고, 한중일간 우호를 증진하며 더 나아가 이스포츠 산업의 글로벌 주도권을 확보하고자 기획됐다. 첫 대회는 2021년 9월 문화체육관광부 주최로 오프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었으며, 올해 대회는 중국문화여유부의 관리감독 하에 중국문화오락협회가 주최하고, 한국e스포츠협회, 중국문화오락협회, 일본e스포츠연맹,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이 주관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AOS
제작사
라이엇게임즈
게임소개
'리그 오브 레전드'는 실시간 전투와 협동을 통한 팀플레이를 주요 콘텐츠로 내세운 AOS 게임이다. 플레이어는 100명이 넘는 챔피언 중 한 명을 골라서 다른 유저와 팀을 이루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전투 전에...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2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