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플스 독점작 1등, 갓 오브 워: 라그나로크 1주 510만 판매

/ 1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3,69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3,169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갓 오브 워: 라그나로크 출시 첫 주 판매기록 발표 이미지 (사진출처: 소니인터랙티브엔터테인먼트 공식 트위터)

소니가 연말을 책임질 플레이스테이션 독점작으로 선보인 갓 오브 워 라그나로크가 출시 후 일주일 만에 510만 장이 판매됐다. 이는 현재까지 출시된 플레이스테이션 독점작 중 가장 높은 기록이다.

해당 수치는 소니인터랙티브엔터테인먼트(SIE)는 24일, 자사 공식 트위터를 통해 공개했다. 510만 장이라는 판매량은 게임이 출시된 11월 9일부터 13일까지 PS4와 PS5 버전 판매량을 합한 수치다. 이에 대해 SIE 측은 갓 오브 워 시리즈 역사상 가장 높은 수치며, 플레이스테이션 퍼스트 파티 타이틀 중 첫 주 판매량이 가장 높은 게임에 등극했다고 설명했다. 기존에 가장 빨리 판매된 플레이스테이션 독점작 기록을 보유했던 게임은 3일에 400만 장을 기록한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였다.

갓 오브 워: 라그나로크는 지난 9일 PS4와 PS5로 발매됐고, 한국어를 지원한다. 크레토스와 아트레우스는 세계 속 아홉 영역을 탐험하며, 세상을 종말로 이끌 것이라 예언된 라그나로크에 대비한다. 그 과정에서 신비한 풍경을 감상하고, 여러 영역에서 동료를 찾고, 북유럽 신들과 괴물들을 적으로 마주하게 된다. 전투 측면에서는 전작에서 사용하던 리바이어던 도끼, 혼돈의 블레이드, 수호자 방패와 더불어 두 주요 캐릭터를 위한 새로운 능력이 추가됐다.

출시 1주 전인 지난 4일에 게시된 메타크리틱 전문가 평점은 94점이었고, 당시 작성된 117개 리뷰 중 절반 이상인 65개가 90점 이상의 평점을 줬다. 스토리, 전투, 탐험 등 전체적인 부분에서 전작보다 진일보했다는 평을 얻었고, 특히 전투는 갓 오브 워 특유의 강렬한 느낌에, 무기를 활용하는 색다른 방식과 적들의 패턴이 팬들이 기대할만한 손맛을 제대로 전달했다고 평가됐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비디오
장르
액션
제작사
산타모니카스튜디오
게임소개
‘갓 오브 워: 라그나로크’는 산타모니카 스튜디오의 간판 액션게임 ‘갓 오브 워’ 시리즈의 5편이다. 북유럽을 무대로 했던 전작의 후속작이며, 전작으로부터 시간이 흐른 후를 배경으로 한다. 자세히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2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