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기사 >

[영상] 스완지에게 1:0 승리한 첼시, 리버풀 넘어 리그 3위 도약

/ 1

▲ 이날 경기에서 팀을 승리로 이끈 에당 아자르


한국 시각으로 27일, 첼시 FC(이하 첼시)와 스완지 AFC(이하 스완지)의 프리미어리그 18라운드 경기가 첼시의 1:0 승리로 종료됐다. 이 경기 승리로 승점 37점을 달성한 첼시는 맨시티에 패한 리버풀을 제치고 리그 3위로 도약했다.


이날 경기는 앞으로의 판도를 결정할 박싱데이 첫 번째 매치로, 첼시와 스완지 모두 베스트 스쿼드를 내보냈다. 첼시는 에투, 아자르, 마타, 오스카와 같은 세계적인 선수들을 투입했고, 스완지는 셸비, 카나스, 포수엘로, 브리턴이 그라운드에 나섰다. 


경기 주도권은 처음부터 첼시가 잡았다. 18경기동안 7골로 팀 내 득점 1위를 기록 중인 아자르는 이날도 어김없이 득점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전반 28분, 애쉴리 콜의 도움을 받은 아자르는 페널티 지역 좌측에서 골대 정면 아래를 향해 강력한 오른발 슈팅을 날렸고, 골망 안에 그대로 꽂혔다.



▲ 애쉴리 콜의 도움을 받은 에당 아자르의 결승골


이후 스완지는 세 번에 걸친 선수 교체를 감행했지만, 오히려 첼시의 맹공에 위축되는 모습을 보였다. 점수를 내지 못한 스완지는 첼시에게 패배했고, 5경기 연속 무승이라는 불명예를 안게 됐다.


박싱데이 첫번째 매치를 성공적으로 치른 첼시는 맨시티에 패해 리그 4위까지 추락한 리버풀을 누르고 리그 3위로 도약했다. 이날 웨스트햄을 3:1로 누른 아스날은 어부지리로 리그 최상위 자리를 탈환했고, 리버풀과의 접전 끝에 2:1 승리를 거둔 맨시티는 리그 2위를 기록했다. 


한편 같은 시간 펼쳐진 선덜랜드와 에버튼의 경기에서는 한국의 기성용이 프리미어리그 데뷔골을 터뜨려 화제를 모았다. 이 경기에서 기성용은 팀 하워드 골키퍼와의 1:1 상황에서 페널티킥 찬스를 얻어냈고, 침착하게 이를 성공시키며 팀 내 최고 평점을 기록했다.



날카로운 결승골로 첼시를 3위까지 끌어올린 에당 아자르


▲ 에당 아자르의 피파온라인3 능력치

피파온라인3의 에당 아자르는 공격적인 성향의 미드필더다. 패스와 볼 컨트롤 능력이 뛰어나 중원에서 경기를 조율하는 능력이 탁월하고, 스피드와 슈팅 능력 또한 뛰어나 측면 공격수로 활약할 수도 있다. 특히, 2013년 하반기 로스터 업데이트로 스태미너와 몸싸움까지 소폭 상향되어 적극적인 플레이를 펼칠 수 있다.

글: 게임메카 강설애 기자 (파곰, pogomwer@gamemeca.com)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스포츠
제작사
EA코리아 스튜디오
게임소개
'피파 온라인 3'는 차세대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향상된 전략플레이와 생생한 그래픽을 지원하며, 이를 통해 한층 사실적이고 생동감 넘치는 게임 플레이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전세계 40개 국가 대표팀과 30개 ... 자세히
강설애 기자 기사 제보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4
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