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180레벨부터 시작, '리니지2 레볼루션' 신 종족 '오크' 예고


▲ '리니지2 레볼루션'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넷마블)

넷마블은 6월 18일, 모바일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이하 레볼루션)' 업데이트 3.0을 공식 커뮤니티를 통해 예고했다.

핵심은 신규 종족 '오크'다. 레볼루션 출시 후 처음 추가되는 신규 종족 '오크'는 기존 종족과 다른 디자인으로 제작했으며, 무기도 '오크'만의 특색을 살렸다. 여기에 '오크'는 1레벨이 아닌, 180레벨부터 시작하며, 전투력도 해당 레벨에 맞춰 설정해 캐릭터 성장에 필요한 시간을 단축했다.

아울러 서버 통합도 예고했다. 서버 통합은 7월 둘째주 진행하며, 서버 이름과 관계없이 이용자 수, 전투력을 고려해 진행한다. 다만 캐릭터, 혈맹 정보, 재화, 아이템 등 게임정보는 보존한다. 동시에 새로운 서버를 연다. 신규 서버는 기존 서버 캐릭터 정보를 제약 없이 그대로 이전할 수 있다.

넷마블은 7월 업데이트 전까지 공식 커뮤니티에 주요 내용을 차례로 공개하고 관련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업데이트의 사전등록을 실시한다. 홈페이지(바로가기)에 접속해 휴대전화 번호를 입력하면 '레볼루션' 무기와 방어구(SR등급 무기 선택상자, SR등급 방어구 선택상자)를 100% 증정한다.

'레볼루션'은 언리얼 엔진4을 기반으로 한 그래픽과 오픈필드, 수천 명이 함께하는 실시간 전장 등을 앞세운 모바일 MMORPG다. 게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커뮤니티(바로가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