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검은사막 모바일, 원작 무대였던 신규 지역 '발렌시아' 공개

Share on Google+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2,20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검은사막 모바일'에 추가된 신규 지역 '발렌시아' (사진제공: 펄어비스)
▲ '검은사막 모바일'에 추가된 신규 지역 '발렌시아' (사진제공: 펄어비스)

펄어비스는 10일, '검은사막 모바일'의 신규 지역인 ‘발렌시아’를 추가했다.

금일부터 순차 공개되는 '발렌시아'에서는 신규 사냥터 '와라곤'과 바심족 지역 등을 먼저 만나볼 수 있다. 해당 사냥터에서는 심연등급 장비 ‘라크샨의 신발’을 필드 사냥으로 획득할 수 있다.

발렌시아는 원작 ‘검은사막’ 스토리의 주요 무대로, 칼페온 연합군과 발렌시아와의 전쟁의 역사가 담긴 지역이다. 이용자는 발렌시아에서의 모험을 통해 고대인의 문명, 발렌시아의 번영과 쇠락 그리고 ‘검은사막’의 이야기를 확인할 수 있다.

펄어비스 조용민 PD는 “발렌시아는 다양한 모험적 요소가 담긴 대륙이다.”라며, “대사막은 추후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앞으로 펼쳐질 사막에서의 흥미진진한 모험을 기대해달라.”라고 말했다.

그 외 업데이트로 월드경영의 마지막 종료 시점을 저장할 수 있게 개편됐다. 이번 개편으로 이용자는 기존의 무역 경로에서 벗어나 다양한 무역 전략과 루트를 설계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월드 우두머리의 능력치가 높아졌고, 획득할 수 있는 보상이 상향됐다.

업데이트 세부사항 및 이벤트 소식은 검은사막 모바일 공식 카페(바로가기)에서 자세히 확인 가능하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류종화
게임메카 취재팀장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1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로스트아크
  • 3 오버워치
  • 42 메이플스토리
  • 5 카트라이더
  • 62 서든어택
  • 7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8 던전앤파이터
  • 9 피파 온라인 4
  • 10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