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일본과 동시에, '삼국지 14' 한국어판 내년 1월 16일 나온다

▲ '패도'를 주의로 보유한 '조조' (사진제공: 디지털 터치)

디지털터치는 코에이 테크모 '삼국지' 시리즈 신작 '삼국지 14'를 국내에 내년 1월 16일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각 세력마다 다른 특색을 가진 '시정'에 관한 정보도 공개했다.

'시정'은 전략의 폭을 넓혀주는 요소로, 휘하 무장을 '시정' 조직에 편입시키면, 다양한 커맨드나 효과를 획득한다. 전투, 지원, 모략, 내정, 인사 등 5개 부서가 존재하며, 총 6개로 나뉘는 군주의 '주의'에 따라 각 부서에 배치할 수 있는 무장 수가 달라진다.

예를 들어 조조의 '패도'는 전투와 지원에 더 많은 무장을 배치할 수 있는 식이다. 아울러 '주의'에는 별도 레벨이 있고, 레벨을 올리면 '시정' 규모도 키울 수 있다.

무장들은 각자 다른 '정책'을 소지하고 있으며, '시정'에 배치해 '정책' 효과를 세력에 부여할 수 있다. 이 중 특정 정책은 한 부서 전체와 맞먹는 강력한 효과를 발휘하며, 일부 무장만이 소지하고 있다.

'삼국지 14'는 공식 한국어 지원이 확정됐으며, PC와 PS4로 출시된다. 가격은 미정이다.

▲ '삼국지 14' TGS 2019 영상 (영상출처: 디지털터치 공식 유튜브 채널)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삼국지 14 2020년 1월 16일
플랫폼
PC , 비디오 |
장르
전략시뮬
제작사
코에이테크모
게임소개
코에이 '삼국지' 시리즈 14번째 작품. 등장무장은 1,000명 이상으로 역대 시리즈 최다다. 무장에 따라 전투, 지원, 모략, 내정, 인사 등 국가 정책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시정' 시스템을 추가했다. 자세히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