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엔씨소프트, 아이온 2와 블소 2 연내 출시 전망

▲ 엔씨소프트 사옥 (사진제공: 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가 올해 IP 다각화와 지역 확대를 본격화한다. 아이온과 블레이드앤소울을 원작으로 한 모바일 후속작 블소 2와 아이온 2를 올해 안에 출시하고, 리니지2M 해외 서비스를 추진한다.

엔씨소프트 윤재수 CFO는 2월 12일 진행된 자사 2019년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을 통해 신작 출시 계획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신작 출시를 개발 일정에 따라 정한다기보다 시장 및 내부 상황을 파악해서 전략적으로 결정한다. 결정을 내리지 않아서 언제라고 말할 수는 없으나 어떤 게임이라도 상황이 되면 내보낼 수 있다”라며 “시장 및 내부 상황을 반영해 출시 일정을 결정할 것이지만 2021년으로 다 밀린다고 말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두 게임을 올해 안에 낸다는 내용은 이전에도 예고된 바 있다. 엔씨소프트가 올해 1월에 공개한 2020년 사업계획에도 블소 2와 아이온 2 연내 출시를 목표로 한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리니지2M 이후 올해에는 블소, 아이온 모바일게임을 연달아내며 매출 성장을 이루겠다는 계획이다.

여기에 올해 안에 리니지2M을 해외에 출시할 예정이다. 출시 시기 및 지역은 미정이며, 내부 상황을 고려해 현지화에 힘쓰겠다고 덧붙였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리니지2M 2019년 11월 27일
플랫폼
온라인 |
장르
MMORPG
제작사
엔씨소프트
게임소개
'리니지2M'은 작년 11월 디렉터스 컷에서 공개된 엔씨소프트 차세대 모바일게임 5종 중 가장 처음으로 나오는 게임이다. 과거 '리니지 2'처럼 '리니지2M' 동시대 최고 수준 그래픽을 구현할 예정이며, 여의도 ... 자세히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