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엠게임, 2019년 매출 39% 영업이익 101% 대폭 상승

엠게임 실적 요약표 (사진제공: 엠게임)
▲ 엠게임 2019년 연간 및 4분기 실적 요약표 (자료제공: 엠게임)

엠게임은 2019년 연결기준 매출 377억원, 영업이익 73억원, 당기순이익 89억원을 기록했다고 20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 대비 매출 39%, 영업이익 101%, 당기순이익 251% 상승한 수치다.

2019년 4분기도 역시 매출 120억원, 영업이익 37억원, 당기순이익 52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각 58%, 336%, 13,570% 상승했다.

2019년 엠게임 매출 상승을 이끈 것은 해외 실적이다. 중국 ‘열혈강호 온라인’은 광군제, 춘절 이벤트와 같은 시즌 이벤트와 업데이트로 인기를 끌었으며, 지난해 1월에는 북미, 터키 지역에서 ‘나이트 온라인’이 신서버 오픈 후 제 2의 전성기라 불릴 정도로 좋은 성과를 보였다.

2020년, 엠게임은 작년 실적을 견인한 온라인게임의 해외 성과가 국내에서도 이어질 수 있도록 서비스 강화 전략을 펼치면서, 온라인게임 IP를 활용한 모바일게임 자체 개발 및 외부 제휴 등을 빠르게 추진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국내와 글로벌 시장에서 틈새시장을 공략할 수 있는 3종 이상의 웰메이드 모바일게임을 발굴해 연내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이 중 자체 개발 중인 온라인 메카닉 3인칭 슈팅게임 ‘프로젝트X’는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해 하반기 스팀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엠게임 권이형 대표는 “2020년에도 주력 온라인게임이 해외에서 계속해서 좋은 성과를 보이고 있고, 이에 따라 더 나은 조건으로 재계약을 성사시켜 상향 평준화된 해외 매출은 지속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여기에 온라인게임들의 국내 서비스 강화, 웹보드게임 규제 완화 효과로 인해 확대된 안정적 매출을 기반으로 신규 퍼블리싱 모바일게임 매출 등을 더해 지난해를 뛰어 넘는 성장세를 기록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