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락스타와 2K 거느린 테이크투, 5년간 신작 93개 출시한다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4,01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10,965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테이크투의 자회사인 락스타 게임즈의 대표작 GTA 5 (사진출처: 게임 공식 홈페이지)

락스타 게임즈와 2K를 자회사로 거느린 미국 게임사 테이크투 인터랙티브(이하 테이크투)가 향후 5년간 무려 93개 신작을 출시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테이크투 칼 슬라토프(Karl Slatoff) 사장은 20일(현지 시간 기준)에 열린 자사 회계연도 4분기(1월~3월) 실적 발표를 통해 신작 출시 계획을 밝혔다. 앞으로 5년간 총 93개 신작을 출시할 예정이며, DLC는 포함되지 않은 수치다.

93개 중 47종은 기존 IP를 활용한 게임이며 나머지 46종은 완전 신작이다. 플랫폼별로는 콘솔, PC 및 스트리밍에 대응하는 것이 65종, 모바일 전용이 21종이며 나머지 7종은 모든 플랫폼에서 이용할 수 있는 게임이다. 이 가운데 67종은 플레이에 유료 구매가 필요하며, 26종은 부분유료(Free to Play) 게임이다.

다만, 칼 슬라토프 사장은 일부 게임이 취소되거나 출시가 미뤄질 수 있다고 언급했다. 아울러 더 많은 신작이 계획에 포함될 수 있다고도 말했다.

테이크투는 자회사로 락스타 게임즈와 2K를 거느리고 있다. 주요 시리즈로는 문명, 레드 데드 리뎀션, GTA, 맥스 페인, 보더랜드, 시리어스 샘, 마피아 등이 있다. 이 중에서 시리어스 샘 신작 ‘시리어스 샘 4’가 오는 8월 스팀과 구글 스태디아로 나올 예정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