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뷰/리뷰 >

[영상] 더 하우스 2 체험기, 비명소리 주의하세요

/ 2
더 하우스 2는 익히 유명한 플래시 공포게임으로, 국내에서는 ‘프란체스카’라는 이름으로도 많이 알려져 있습니다. 기네스북에 올랐다는 소문이 돌만큼 엄청나게 무서운 것이 특징인데요. 플레이 시간이 짧고 조작 방법이 매우 간단하지만 게임이 주는 공포는 전혀 가볍지 않습니다.

지난 5일, 게임메카 서형걸 기자와 납량특집으로 비사지(Visage)를 했었는데 챕터 1의 결말을 보지 못한 것이 아쉬웠습니다. 그 와중 다른 동료기자가 차라리 플레이시간이 짧은 플래시게임으로 해보는 것이 어떻겠냐며 한글패치가 된 ‘더 하우스 2’를 소개해 줬죠.

이번에는 겁이 상대적으로 없는 제가 직접 플레이했습니다. 물론 겁 많은 동료기자의 자리도 옆에 마련해 무서움을 나눴죠. 물론 모두가 퇴근한 한밤중에, 사무실 불을 전부 끄고 진행했습니다. 게임 플레이 내내 비명을 멈출 수 없었던, 공포게임 더 하우스 2 체험기를 영상으로 공개합니다.

▲ 더 하우스 2 체험기, 비명소리 주의하세요 (영상촬영 및 제작: 게임메카)






▲ 눈에 보이지 않아도 무서운 건 똑같습니다. (사진: 게임메카 촬영)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더 하우스 2 2010년 미정
플랫폼
PC
장르
기타
제작사
게임소개
신타이 스튜디오에서 제작한 플래시 공포 게임 '더 하우스'는 국내에서는 '프란체스카'라는 별명으로 더 알려져있다. 기네스북에 오른 무서운 게임이라는 소문이 도는 이 게임은 인트로로 나오는 음악 특유의 음산한 피아... 자세히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3년 4월호
2003년 2월호
2003년 1월호
2002년 12월호
2002년 11월호
게임일정
2020
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