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이구동성] 편애하시는 건가요?

/ 1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롤) e스포츠 전반기 최강자를 가리는 대회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이하 MSI)의 납득하기 어려운 일정이 도마에 올랐습니다. 대회 규정집에는 럼블 스테이지 1위 팀이 4강전 첫 경기를 치르게 된다고 명시되어 있는데, 이번 대회 럼블 스테이지 1위 팀인 담원 기아에게는 두 번째 경기가 배정됐습니다. 럼블 스테이지 1위임에도 불구하고 4강 경기를 치른 다음날 바로 결승전에 임해야 하는 강행군을 하게 된 것이죠.

본래 담원 기아에게 주어졌어야 할 하루의 휴식시간은 LPL(중국 롤 리그) 팀 RNG 차지가 됐습니다. 대회 규정에는 ‘주최 측의 재량으로 일정을 변경할 수 있다’라는 내용도 있지만, 그렇다면 납득할 만한 이유를 제시해야 합니다. 그런데 이러한 일정이 처음 공개됐을 당시 라이엇게임즈는 ‘코로나19 이슈로 인한 것’이라는 모호한 말만 해 논란을 키웠습니다. 반발이 거세지자 ‘RNG 팀이 귀국 전 코로나 채혈 검사로 인해 4강 두 번째 경기를 치르기 어려워 일정을 변경했다’는 구체적인 해명을 내놓았죠.

그러나 여론의 반응은 ‘납득하기 어렵다’가 주를 이루고 있습니다. 해외에서 중국으로 입국하는 승객에 대한 코로나 사전검사는 이미 작년부터 시행되고 있었습니다. 대회 진행 중 갑작스레 발생한 것이 아니라는 점에서, 라이엇게임즈는 대회 준비가 미흡했다는 비판을 피할 수 없죠. 나아가 RNG가 럼블 스테이지에서부터 지속적으로 타 팀에 비해 수월한 일정을 받은 모습이 줄줄이 포착되면서, 이전부터 수 차례 제기됐던 라이엇게임즈의 ‘중국팀 편애’ 논란이 다시 불붙고 있습니다.

이번 사건에 대한 게이머들의 반응을 구체적으로 살펴보겠습니다. 우선 트위터 ID ‘브라인’ 님 “입국 규정이라도 이렇게 졸속으로 일처리 하는 것이 말이 안된다”라며 라이엇게임즈를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이 밖에 게이머들은 “PSG(RNG와 4강에서 맞붙는 팀)가 이겨서 RNG가 결승 진출 못했으면 좋겠다”, “다른 팀에게도 미리 언질을 준 다음에 일정을 맞춰야 하는 것 아닌가” 등의 의견을 주고받고 있습니다. 

모든 스포츠 대회는 엄정한 공정성을 유지해야 합니다. 이를 무시할 경우 대회 권위가 실추되는 것으로 그치지 않고, 팬들의 외면을 받게 되는 사태까지 초래될 수 있습니다. 공식 해설을 비롯한 관계자들까지 이번 사태에 대해 ‘합리적 의심을 할 수 밖에 없다’라는 말을 꺼내고 있는 만큼, 라이엇게임즈는 대회의 공정성에 대해 다시 한번 곱씹어 봐야 할 것입니다.

[이구동성]에 인용된 유저댓글 중 매주 한 분(게임메카 계정)씩을 추첨해 제우미디어의 게임소설(리퍼 서적)을 보내드립니다. 선정된 유저분은 회원정보에 기재된 e메일로 발송되는 당첨 안내 메일로 주소 및 연락처를 알려주시길 바랍니다.

이번 주 우수 댓글은 없습니다.

▲ 우수 댓글 유저에게 증정되는 제우미디어 게임소설 (리퍼 서적은 출간 후 일정 기간이 지나 출판사로 돌아온 제품으로, 새 책과 큰 차이가 없습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AOS
제작사
라이엇게임즈
게임소개
'리그 오브 레전드'는 실시간 전투와 협동을 통한 팀플레이를 주요 콘텐츠로 내세운 AOS 게임이다. 플레이어는 100명이 넘는 챔피언 중 한 명을 골라서 다른 유저와 팀을 이루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전투 전에... 자세히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2
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