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점프파라다이스, 손가락 하나로 떠나는 환상의 점프 세계

Share on Google+

외계인 ‘라이’. 그가 살고 있는 행성은 빚 때문에 다른 외계 종족에게 팔려 넘어갈 상황에 처했다. 이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전설의 보석 ‘만다만다린’을 찾아 떠나기로 결심하는 라이. 하지만 만다만다린은 높은 중력이 작용하는 미지의 행성 ‘플라티나’에만 존재한다. 라이는 반중력 기계인 ‘조브’를 타고 더 많은 보석을 찾기 위해 힘겨운 점프 여행을 시작한다.

모바일게임 퍼블리싱 전문 업체 레몬은 비주얼샤워가 개발하고 자사가 퍼블리싱 하는 모바일 아케이드 게임 `점프파라다이스`의 개발을 완료했다고 금일 밝혔다.

`점프파라다이스`의 가장 큰 특징은 원버튼의 쉬운 조작법으로 짜릿한 속도감을 느낄 수 있다는 점. 게임을 플레이 하는 유저들은 오렌지 빛이 눈 부신 ‘만다만다린’ 보석을 차지하기 위해 장애물을 뛰어넘으며 끝없는 질주를 하게 된다.

우주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환상적이고 몽환적인 배경 그래픽도 게임의 재미를 더한다. 또한 비와 눈이 오면 질주 속도가 변하는 등의 날씨 변화 시스템도 만날 수 있다.

이 밖에 가면, 목도리, 티셔츠, 조브 등 150여개의 아이템을 통해 코스튬 시스템을 강화했다. 이 뿐 아니라 각 아이템을 조합해 새로운 조브를 만들어내는 튜닝 상점 시스템도 제공해 나만의 특별한 캐릭터 만들기도 가능하다.

레몬의 퍼블리싱 사업부 윤충식 본부장은 “점프파라다이스는 무려 2년의 개발 기간을 거친 게임이며, 그 중 1년은 원버튼에 적합한 시스템 개발을 위해 별도의 노력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이어 “또한 터치폰 단말기에 최적화 된 게임으로 많은 유저들이 손 끝으로 즐거움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점프파라다이스`는 2월말 이통 3사를 통해 일반폰과 터치폰용 게임이 함께 서비스 될 계획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18
12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로스트아크
  • 3 오버워치
  • 4 서든어택
  • 5 카트라이더
  • 6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71 메이플스토리
  • 81 피파 온라인 4
  • 92 던전앤파이터
  • 102 블레이드앤소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