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넥슨, 제주 이어 부산에서 사회공헌 활동 시작

/ 1

제주에 이어 부산에서 넥슨의 지역 사회공헌 활동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넥슨의 자회사인 넥슨커뮤니케이션즈는 오늘(30일), 부산문화콘텐츠컴플렉스(BCC)에서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함께 자회사형 표준사업장 개관식을 가졌다. 이번 행사를 통해 넥슨커뮤니케이션즈는 게임 업계 및 부산 지역 기업 중 처음으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이 됐다.

넥슨커뮤니케이션즈는 ‘장애인 고용 활성화와 지역 사회 균형 발전’이라는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지난 해 10월 넥슨이 설립한 회사로, 넥슨이 서비스하는 게임의 운영 업무를 맡고 있다. 현재 직원은 40여 명(4월 현재)이며, 이 중에 2/3가 장애인이다. 특히 주력 사업부서인 운영팀은 인원의 96%가 장애인이며, 이 중에서 중증장애인은 74%에 이른다. 넥슨커뮤니케이션즈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인력을 충원하고 업무 영역 또한 온라인 상담 뿐 아니라 버그 탐색 등 게임 테스트, QA 등 점진적으로 나갈 계획이다.

fs120430_nexonc04.jpg
▲ 부산문화콘텐츠컴플렉스(BCC)에 위치한 넥슨커뮤니케이션즈

이와 함께 지난 해 11월 부산광역시와 맺은 업무협약(MOU)에 따라 부산문화콘텐츠컴플렉스 내 디지털 감성 놀이터 ‘더놀자(The NoLLJA)’를 오늘 오픈했다. ‘더놀자’는 디지털을 스포츠와 예술, 그리고 놀이로 재해석한 신개념 복합 문화 공간으로, 문화 공헌을 보다 전문화시키고 지역 사회에 공헌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또한 ‘더놀자’의 경험을 예술적으로 표현할 수 있는 교육 공간 ‘더놀자 아츠랩(The NoLLJA Arts Lab)’도 운영된다.

‘더놀자’에는 넥슨의 사회 공헌 활동과 문화 예술 활동이 곳곳에 녹아 있다. ‘넥슨 작은 책방’ 53호점과 교육 프로그램 ‘기분 좋은 네티켓’, 게임 아트 기획전 ‘보더리스(Borderless)’ 전의 ‘아바타 미러’, 제주도의 문화 공헌 카페 ‘닐모리동동’이 기부한 디지털 카페 등을 ‘더놀자’에서 만날 수 있다.

fs120430_NoLLJA02.jpg
▲ ‘더놀자(The NoLLJA)’ 전경

넥슨은 자회사 넥슨네트웍스를 2010년 본사를 제주로 이전하여 지역 고용 창출에 기여하고 제주도 문화 공헌 카페 ‘닐모리동동’의 운영 수익금을 전액 기부하는 등 제주도 지역 사회 발전에 다양한 노력을 기울인 바 있다.

넥슨 서민 대표는 “넥슨이 설립한 ‘넥슨커뮤니케이션즈’와 ‘더놀자’는 각각 장애인 고용 활성화와 지역 사회 문화 공헌이라는 점에서 새롭고 의미 있는 시도라고 생각한다.”며,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fs120430_DSC09359.jpg
▲ 넥슨 서민 대표

다음은 넥슨 사회 공헌 사업에 대한 발표 이후 넥슨 - 미디어간 이루어진 질문 답변이다.

입장료 등 ‘더놀자’에 참여하기 위한 조건은 무엇인가? 또한 먼 지역에서 오는 어린이를 위한 대책은 있는가?

박이선 실장: 5, 6월 동안 ‘더놀자’를 시범 운영하면서 입장료 등에 대해 차차 고려할 계획이다. 시범 운영 기간 동안 주중에는 단체 관람객 위주로, 주말에는 개인 관람객도 참가할 수 있도록 진행한다. 먼 지역에서 오는 이들을 위한 ‘셔틀버스’ 등에 대해서는 아직 계획이 없지만 필요하다면 추후 고려하도록 하겠다.

부산에서 활발하게 사회 공헌 사업을 진행하게 된 특별한 이유가 있는가?

강인수 대표: 사회 공헌 사업을 진행하기 전에 여러 도시를 검토했다. 그 중에서 부산은 우리 나라에서 두 번째로 규모가 큰 도시고, 부산시 자체에서도 기업 유치를 위해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였다. 부산이 보여준 열정과 조건 등이 우리가 추구하는 여러 가지와 잘 맞아 떨어졌기 때문에 부산을 선택했다. 예상보다 성과가 나오고 있어서 만족하고 있다. 앞으로도 부산과 여러 가지 각도에서 다양한 사업을 검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부산 이외에 다른 지역에 더놀자 설립할 계획이 있나?

박이선 실장: 언제나 가능성은 열어놓고 있다. 아직 연내에 특정 지역에 오픈하겠다는 계획은 없지만 향후 ‘더놀자’와 같은 사회 공헌 시설을 만들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

fs120430_DSC09372.jpg
▲ (왼쪽부터) 넥슨 사회공헌실 박이선 실장, 넥슨커뮤니케이션즈 강인수 대표,
넥슨커뮤니케이션즈 이경준 본부장

fs120430_DSC09380.jpg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2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