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뷰/리뷰 >

[앱셔틀] 세계정복2, 폼나게 바뀐 '영웅'들의 실시간 대전 한판


▲ 적절한 후속작이 무엇인지 보여준 모바일 전략 시뮬레이션 '세계정복2'
다운로드 링크

※ [앱셔틀]은 새로 출시된 따끈따끈한 모바일게임을 바로 플레이하고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보통 후속작 평가를 살펴보면, 언제나 전작과의 비교가 꼬리표처럼 따라옵니다. 특히 큰 흥행을 불러모았거나 두터운 팬 층을 보유한 작품일수록, 원작 이름값을 해야 한다는 부담감이 만만치 않죠. 물론, 유저들이 원하는 변화를 제대로 잡아낼 수만 있다면, 기존 팬과 함께 신규 유저까지 끌어들이는 긍정적인 결과를 불러올 수도 있습니다. 최근 이런 효과로 호평을 이끌어낸 작품이 하나 있습니다. 바로 지난 16일(수)부터 테스트를 진행한 한빛소프트의 모바일 신작 ‘세계정복2’가 그 주인공이죠.

모바일 전략 시뮬레이션게임 ‘세계정복2’는 과거 한빛소프트에서 출시한 ‘세계정복 for Kakao’ 정식 후속작으로, 영웅을 모집해 그리드로 나뉘어진 세계를 정복하는 작품입니다. 특히 턴제로 유닛을 조작해 적과 펼치는 SRPG 방식의 전투, 다양한 실존 영웅을 만나볼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매력 포인트죠. 여기에 새롭게 그래픽과 연출 강화, 매칭을 통한 실시간 대전까지 구현해 전작보다 진일보한 재미를 선사합니다.


▲ 육각형 그리드 형태의 맵에서 펼치는 정복 활동...


▲ 턴제로 펼치는 SRPG 방식의 전투 등 기존 요소는 고스란히 답습하고 있다

사실 전반적인 게임 방식은 전작과 비교했을 때, 기본 틀은 유지하고 있습니다. 다만, 가장 눈길을 끄는 부분은 바로 캐릭터 그래픽과 연출을 강화했다는 점이죠. 전작에서는 영웅 외형이 일반 유닛과 별반 차이 없었던 것과 달리, 이번 작품에서는 청룡언월도를 휘두르는 ‘관우’부터, 곤룡포까지 세세하게 구현된 ‘세종대왕’까지 영웅들이 전장을 누비는 실감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여기에 스킬 연출도 밋밋했던 전작과 비교했을 때, 한층 화려해졌죠. ‘잔 다르크’처럼 공중에 날아올라 내리꽂는 일격을 가하거나, ‘이순신’처럼 판옥선을 소환해 적을 공격하는 등 스킬에도 각 영웅들의 개성이 부여된 걸 확연히 느낄 수 있습니다. 여기에 영웅 일러스트 모습을 담은 컷신이 함께 곁들여지면서, 턴제 전투에 보는 재미를 더합니다.


▲ 전작과 다르게, 영웅 모습이 3D로 구현됐다!


▲ 컷신과 함께 발동하는 화끈한 연출도 이번 작품만의 묘미!


▲ 칼이 난무하는 전장에서도, 세종대왕님은 책을 놓지 않으셨다

그래픽에서는 시각적인 재미를 제대로 선사했다면, 게임 콘텐츠에서 가장 큰 재미는 바로 ‘실시간 대전’입니다. 과거 부대만 편성하고 자동으로 진행되던 전투와 달리, 유저끼리 실시간으로 전투를 펼칠 수 있게 되면서 전략성이 한층 부각됐습니다. 특히 신중한 부대 편성, 조작이 중요하다는 점에서는 마치 ‘체스’와도 같은 두뇌 플레이를 경험할 수 있죠. 이처럼 이번 작품에서의 주요 변경점은 전작 유저들이 아쉬웠던 부분을 시원하게 긁어주는 느낌입니다.


▲ 실시간으로 펼치는 대전은 마치 '체스'를 연상시킨다


▲ 유닛을 얼마나 잘 활용하느냐에 따라, PvP 승패가 갈린다

물론, 모두 좋은 변화만 있었던 건 아예 없는 건 아닙니다. 전작에 있던 ‘영지’만해도 단순한 로비 형태로 바뀌면서 사라졌죠. SNG처럼 영지를 관리하고, 자원을 모으던 재미가 사라진 건 조금은 아쉽게 느껴졌습니다. 여기에 선술집에서 영웅을 설득하고 등용하던 시스템도 단순히 ‘인자’를 수집해서 소환하는 개념으로 바뀌었습니다. 스토리 설정에 맞춰 바뀐 시스템이라 어느 정도 이해는 가지만, 이런 부분은 차라리 기존 방식을 유지했으면 낫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첫 테스트임에도, 이번 ‘세계정복2’는 확실히 유저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한 변화를 시도했다는 걸 확실히 느낄 수 있었습니다. 한편으로 ‘영지’와 ‘등용 시스템’이 사라졌다는 점은 아쉽게 느껴지기는 하나, 영웅들이 고유 모델링로 전장을 누비는 모습과 실시간으로 펼치는 유저 대전은 이런 아쉬움을 말끔히 씻어내기 충분했죠. 이처럼 크나큰 발전은 아니지만, 확실히 유저가 필요한 부분을 충족했다는 점에서 이번 ‘세계정복2’가 정식 출시에는 만족스러운 후속작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 전작에 있던 콘텐츠가 없어진 점은 내심 아쉽다


▲ 비공개 테스트뿐만 아니라 정식 출시도 화이팅!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1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