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엔씨 3분기 영업익 1,289억, 전년 동기대비 7% 감소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2,38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엔씨소프트 2019년 3분기 실적 요약표 (사진출처: 엔씨 IR 자료실)
▲ 엔씨소프트 2019년 3분기 실적 요약표 (사진출처: 엔씨 IR 자료실)

엔씨소프트는 14일, 자사 2019년 3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 감소한 3,978억 원,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7% 감소한 1,289억 원,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0% 상승한 1,136억 원을 각각 기록했다.

제품별로는 리니지M을 앞세운 모바일게임 2,133억 원, 온라인게임 1,247억 원의 매출을 각각 기록했다. 모바일게임 매출은 전년 대비 1% 하락했으며, 온라인게임 매출은 리니지 518억 원, 리니지 2 230억 원, 아이온 132억 원, 블레이드앤소울 215억 원, 길드워 2 151억 원을 각각 기록했다.

엔씨소프트 브랜드별 매출 (사진출처: 엔씨 IR 자료실)
▲ 엔씨소프트 브랜드별 매출 (사진출처: 엔씨 IR 자료실)

리니지는 리마스터 업데이트 이후 2배 이상 증가한 이용자 지표가 안정적으로 유지되고 있으며, 전분기 대비 매출이 3% 증가하는 등 증가세가 계속되고 있다. 리니지 2 역시 부분유료화 전환과 대규모 업데이트의 영향으로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47% 증가했다.

지역별 매출은 한국 3,013억 원, 북미/유럽 245억 원, 일본 190억 원, 대만 88억 원이다. 로열티 매출은 블레이드앤소울 IP 기반 모바일게임과 대만 리니지M 매출 감소로 전분기 대비 14% 감소한 442억 원을 기록했다.

엔씨소프트는 오는 27일, 신작 모바일 MMORPG 리니지2M을 출시한다. 리니지2M은 14일 현재 사전예약자 700만 명을 돌파하며 국내 최고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19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