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오버워치 신규 영웅 에코 역할군은 '공격'이었다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8,07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21,885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오버워치 신규 영웅 '에코'가 PTR 서버에 추가됐다 (사진출처: 오버워치 공식 홈페이지)

오버워치 32번째 영웅으로 소개된 ‘에코’가 어떤 역할군의 영웅인지에 대해 많은 팬들이 관심을 가졌다. 이러한 궁금증은 PTR 서버 추가됨에 따라 해소됐는데, 강력한 기술을 지닌 공격 역할군이다.

블리자드는 지난 19일, 오버워치 32번째 영웅 에코를 PTR 서버에 추가했다. 시그마 이후 약 8개월 만에 PTR 서버에 모습을 드러낸 신규 영웅으로, 역할군은 공격이다.

사용하는 기술도 공개됐다. 에코는 오른손에서 3개 구체를 동시에 발사해 공격한다. 보유 스킬로는 두 손을 모아 광선을 발사하는 ‘광선 집중’, 6개 폭탄을 던져 적에게 부착하는 ‘점착 폭탄’이 있다. 아울러 적 영웅을 복제해 사용할 수 있는 ‘복제’라는 궁극기를 보유하고 있으며, 날개를 지닌 만큼 낙하 중 활공하거나 3초간 비행도 가능하다.

▲ 에코는 공격 역할군이다 (사진: 오버워치 공식 홈페이지 갈무리)

PTR 서버에 등장한 에코가 공격 영웅인 것에 대해 팬들은 실망스럽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오버워치 영웅들은 돌격, 공격, 지원 세 가지 역할군으로 나뉘는데, 돌격과 지원에 비해 공격 영웅이 2배 이상 많다. 특히 지원 영웅은 7명에 불과하기에, 많은 팬들은 에코가 지원 영웅으로 등장하길 기대했다. 또한 사용 기술들의 성능도 우수하고, 이동 시 발자국 소리가 들리지 않아 경계가 어렵다는 점 등 둠피스트에 이은 OP 캐릭터 아니냐는 의견도 제기되고 있다.

에코의 본 서버 적용 일정은 아직 미정이다. 오버워치 총괄 디렉터 제프 카플란은 “밸런스 개선과 버그 수정에 많은 시간이 걸릴 것이며, 다소 오랜 기간 PTR 서버에 머물러 있을 것으로 보인다”라고 언급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오버워치 2016. 05. 24
플랫폼
온라인 , 비디오 | PS4 , Xbox One
장르
FPS
제작사
블리자드
게임소개
'오버워치'는 미래 시대를 배경으로 삼은 FPS 게임이다. 6 VS 6, 12명이 치고 박는 멀티플레이를 지원하는 '오버워치'는 블리자드 특유의 무거운 이미지가 아닌 '가벼움'을 전면에 내세웠다. 공격과 수비, ... 자세히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20
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