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용의 섬으로 떠나는 모험, '와우: 용군단' 11월 19일 출시

/ 1
▲ '와우: 용군단' 대표 이미지 (사진제공: 블리자드)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가 자사의 MMORPG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의 아홉 번째 확장팩, 용군단이 한국 시각 11월 29일 오전 8시 전 세계 출시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용군단에서 플레이어는 용의 섬을 발견하고 고대 용의 위상을 주제로 다양한 이야기를 전하는 새로운 지역 네 곳을 탐험하게 된다.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개발팀은 베테랑 플레이어와 신규 플레이어 모두 즐겁게 경험할 수 있도록 이 모든 지역들에 애정을 담아 제작했다. 용의 섬이 깨어남에 따라 먼 옛날 잊혔던 비밀들이 속속들이 드러나고, 플레이어들은 용의 섬의 땅과 하늘을 두루 누비면서 용의 섬이 보여주는 모습들을 누리게 된다. 

플레이어들은 이곳에서 긴 잠에서 깨어나 투쟁에 동참하는 드랙티르와 조우하게 되는데, 용군단 확장팩을 사전 구매했다면 사전 패치 시점부터 드랙티르를 플레이할 수 있다. 인간 형상과 흉포한 용족 형상을 오갈 수 있는 드랙티르는 뛰어난 기동성을 자랑하며, 종족 고유 직업인 기원사는 용족 특유의 신비로운 재능을 이용해 원거리 공격 담당이나 치유 담당으로서 아군을 지원할 수 있다.
  
완전히 새로운 기술인 용 조련술을 터득해, 용의 섬 비룡에 올라타 하늘 높이 날아올라 비행을 즐길 수도 있다. 이 비룡 역시 수백만 가지의 꾸미기 조합이 존재, 자신만의 동반자를 만들어 용의 섬을 여행하면서 더 멀리, 더 오래, 더 빠르게 나는 방법을 익힐 수 있다.
 
또 새로운 특성 시스템을 통해 모든 레벨에서 창의적으로 능력을 선택해 직업을 원하는 방식으로 플레이할 수 있으며, 자신만의 전문 분야를 개척하는 업데이트된 전문 기술 시스템을 이용해 그들만의 개성을 표현할 수 있다. 더불어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사용자 인터페이스 시스템이 업데이트되어,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역사상 그 어느 때보다 다채로운 방식으로 게임이 선사하는 경험을 본인의 취향에 맞춰 바꿀 수 있다. 

11월 29일 용군단은 8개의 던전을 선보이는데, 이중 4개는 새로운 레벨 상한인 70 레벨을 향해 나아가면서 친구들과 함께 공략할 수 있고, 나머지 4개 던전은 최상위 콘텐츠에 진입해 도전이 가능하다. 확장팩의 첫 번째 공격대인 현신의 금고는 12월 15일에 모든 난이도가 해제될 예정이다. 

용군단은 영웅 꾸러미(한화 8만 4,900원)와 신화 꾸러미(한화 10만 9,900원)로 디지털 사전 구매가 가능하다. 각 디지털 꾸러미에는 잃어버린 영역을 되찾는 용군단과 협력하는 데 보탬이 되어줄 물품이 하나 이상 포함되어 있다.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용군단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MMORPG
제작사
블리자드
게임소개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용군단'은 '어둠땅' 이후 출시되는 11번째 신규 확장팩이다. 신성한 일족의 땅이 다시 깨어나면서, 용들은 얼라이언스와 호드의 영웅들에게 표면 위로 부상하는 위협과 수수께끼에 대처하... 자세히
이재오 기자 기사 제보
게임잡지
2000년 12월호
2000년 11월호
2000년 10월호
2000년 9월호 부록
2000년 9월호
게임일정
2022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