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쿵야 캐치마인드·포커스온유 등, 이달의 우수게임 8편 공개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32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에 전송된 기사가 아닙니다.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2019년 하반기 이달의 우수게임 시상식 현장 (사진제공: 한국콘텐츠진흥원)

한국콘텐츠진흥원(이하 콘진원)이 주관하는 2019년 하반기 이달의 우수게임 시상식 및 토크콘서트가 지난 6일 서울 강남구 슈피겐홀에서 열렸다.

'이달의 우수게임'은 게임 창작 활성화와 신작 제작 의욕을 고취시키기 위하여 97년부터 진행됐다. 올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게임 기획, 제작 완성도, 콘텐츠 경쟁력, 사업 역량 등을 기준으로 한 전문가 평가와 유저 투표 8,552표를 통해 ▲일반게임 ▲기능성게임 ▲인디게임 등 3개 부문에서 8개 작품이 선정됐다.

우선 일반게임 수상작은 ▲퍼니파우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 ▲넷마블엔투 '쿵야 캐치마인드' ▲해긴 '홈런 클래시' ▲스마일게이트엔터테인먼트 '포커스온유'까지 4종이다.

기능성게임은 ▲OhY LAB. '플라스틱 플래닛' ▲이동건게임연구소 '보드게임 세종'까지 2종, 인디게임은 ▲투워드 '마녀의 숲 – 세계수 키우기' ▲팀타파스 '용사식당'이다.

넷마블엔투 정언산 PD는 "쿵야 캐치마인드는 소셜 기능을 극대화하는 등 유저 여러분께 새로운 재미를 드리기 위해 무척 많이 고민한 게임"이라며 "게임을 재미있게 플레이해주신 모든 유저 여러분께 깊이 감사하다"고 말했다.

OhY LAB. 오가희 대표는 "플라스틱 플래닛은 아이들의 작은 행동 하나가 사회를 바꾼다는 거창한 목표를 갖고 만든 게임"이라며 "재미도 있지만 먼 훗날 무심코 그 의미가 기억이 날 그런 게임을 앞으로도 계속해서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시상식에서는 '마녀의 숲 – 세계수 키우기' 신보식 대표, '보드게임 세종' 이동건 대표, '쿵야 캐치마인드' 정언산 PD 등이 패널로 등장한 토크콘서트도 열렸다. 수상작이 탄생하기까지 개발자로서 맞닥뜨린 많은 고민과 실패, 극복에 대한 후일담이 공개됐다.

마지막으로 이번에 선정된 우수게임 8종을 플레이해 볼 수 있는 체험존도 운영했다.

이번 수상작 8종은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받으며 상반기 우수게임 수상작 8편과 함께 '2019 대한민국 게임대상' 후보로 참여한다. 이달의 우수게임 홈페이지, 게임 전문매체, 크리에이터 등을 통한 홍보 기회가 제공된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벤트
게임일정
2019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