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하루 5억 달러 매출 이룬 ‘데스티니’, 폴 매카트니 테마송도 화제

/ 2


▲ '데스티니' 주제가 '호프 포 더 퓨처 (영상출처: 유튜브)


비틀즈의 폴 매카트니가 제작한 데스티니의 주제가 호프 포 더 퓨처(Hope For The Future)’가 공개됐다.

 

폴 매카트니는 2012 7월경 번지의 데스티니사운드트랙 제작에 참여한다는 소식을 트위터로 알리며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이후 일체의 현금을 받지 않고 무료로 참여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더욱 주목을 받았다.

 

매카트니는 데스티니의 주제곡인 호프 포 더 퓨처(Hope For The Future)’의 작사와 작곡, 보컬, 기타, 피아노를 담당했으며, 게임 내 오케스트라 작업에 기여했다. 또 번지의 작곡가인 마티 오도넬도 OST 작업에 참여했다.

 

데스티니는 번지가 개발한 오픈월드 FPS게임으로 약 5억 달러( 5164억 원) 규모의 개발비가 투입된 타이틀이다. 드넓은 우주를 배경으로 각 행성의 고대 유적들을 탐사하고, 적을 물리치며 인류의 잃어버린 것들을 찾아 나서는 이야기다.

 

이 게임은 PS3 PS4, Xbox360, Xbox One을 지원한다. 국내에는 10 16 PS3 PS4로 정식 발매되며, Xbox One 버전은 연말에 출시된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데스티니 2014. 10. 16
플랫폼
비디오
장르
FPS
제작사
번지스튜디오
게임소개
'데스티니'는 외계인의 공격으로 괴멸에 이른 수백 년 후 우주에 재도전하는 인류의 발걸음을 다룬 SF MMOFPS 게임이다. 실제 시간으로 10년에 걸쳐 진행되는 '데스티니'에서 플레이어는 지구에 거주하는 군인이... 자세히
게임잡지
2002년 3월호
2002년 2월호
2002년 1월호
2001년 12월호
2001년 11월호 부록
게임일정
2020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