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호그와트 이어 2위, 젤다 왕눈 2,000만 장 팔았다

/ 1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21,46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5,334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젤다의 전설: 티어스 오브 더 킹덤 대표이미지 (사진출처: 닌텐도 공식 홈페이지)
▲ 젤다의 전설: 티어스 오브 더 킹덤 대표이미지 (사진출처: 닌텐도 공식 홈페이지)

작년 닌텐도 스위치로 출시된 ‘젤다의 전설: 티어스 오브 더 킹덤(Legend Of Zelda: Tears Of The Kingdom)’이 판매량 2,000만 장을 넘기는 대기록을 세웠다.

지난 6일 닌텐도 2024년 회계연도 3분기(2023년 4~12월) 실적 발표와 함께 자사 주요 타이틀 판매량을 공개했다. 2023년 출시 타이틀 중에선 젤다의 전설: 티어스 오브 더 킹덤이 2,028만 장을 기록하며 가장 많이 판매됐다.

닌텐도 스위치 타이틀 판매 순위 (자료출처: 닌텐도 공식 홈페이지)
▲ 닌텐도 스위치 타이틀 판매 기록 (자료출처: 닌텐도 공식 홈페이지)

지금까지 닌텐도 스위치에 출시된 타이틀 중 가장 많이 판매된 것은 ‘마리오 카트 8 디럭스’로, 총 6,058만 장을 기록했다. ‘모여봐요 동물의 숲(4,479만 장)’, ‘슈퍼 스매시브라더즈 얼티밋(3,367만 장)’, ‘젤다의 전설: 브레스 오브 더 와일드(3,161만 장)’, ‘슈퍼 마리오 오디세이(2,765만 장)’가 뒤를 이었다. 젤다의 전설: 티어스 오브 더 킹덤은 9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젤다의 전설: 티어스 오브 더 킹덤은 작년 2,200만 장 판매고를 기록한 ‘호그와트 레거시’에 밀려 2023년 최다 판매 타이틀을 석권하는 데에는 실패했다. 다만 호그와트 레거시가 3개월 빨리 다양한 플랫폼으로 출시된 점을 감안하면, 젤다의 전설이 가진 저력을 알 수 있다.

한편 닌텐도 2024년 회계연도 3분기 매출은 1조 3,947억 엔(한화 약 12조 5,080억)으로 전년 동기 대비 7.7% 상승했으며, 영업이익은 4,644억 엔(한화 약 4조 1,650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1% 상승했다. 이외에도 연간 플레이어 수는 1억 2,200만 명으로 역대 최대치를 갱신하는 등 높은 성과를 기록했다.

닌텐도 2024년 회계연도 3분기 연결실적 (자료출처: 닌텐도 공식 홈페이지)
▲ 닌텐도 2024년 회계연도 3분기 연결실적 (자료출처: 닌텐도 공식 홈페이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비디오
장르
액션 RPG, 어드벤쳐
제작사
닌텐도
게임소개
젤다의 전설: 티어스 오브 더 킹덤은 지난 2019년 젤다의 전설 야생의 숨결 속편으로 공개된 작품으로, 야숨 이후로 이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갑자기 부유하게된 하이랄 성과 유적에 봉인되어 있던 미지의 존재, ... 자세히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게임잡지
2000년 12월호
2000년 11월호
2000년 10월호
2000년 9월호 부록
2000년 9월호
게임일정
2024
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