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팰월드 개발사 대표 “AI 생성 이미지 사용한 적 없어”

/ 1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89,85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팰월드 생성형 AI 이미지에 대한 반박 게시글 (자료출처: 타쿠로 미조베 공식 X)
▲ 팰월드 생성형 AI 이미지에 대한 반박 게시글 (자료출처: 미조베 타쿠로 공식 X)

올해 1월 출시 초기부터 AI 생성 그림을 사용했다는 의심을 받았던 팰월드. 이에 개발사 대표가 SNS와 잡지 특집을 통해 해당 의혹에 반박했다.

미조베 타쿠로 포켓페어 대표는 10일 X(트위터)를 통해 "팰월드는 간혹 생성적 AI를 사용했다는 지적을 받지만 사실은 그렇지 않다”라며, “자사 아티스트들은 수천 개의 스케치를 직접 그린다”고 주장했다. 이와 함께 일본 CG 전문 잡지 CG월드(CGWorld)에 게임 개발 과정을 소개하는 특집이 실렸다는 정보를 전했다.

CG월드 8월 특집에 수록된 팰 러프화 자료 (자료출처: CG월드 공식 홈페이지)
▲ CG월드 8월 특집에 수록된 팰 러프화 자료 (자료출처: CG월드 공식 홈페이지)

10일 발간된 CG월드 8월호에는 팰 및 인게임 에셋 제작 과정 등을 다뤘고, 특히 일부 팰의 제작 과정이 세밀하게 담겼다. 팰 그린모스(Mammorest)의 경우 콘셉트 아트가 결과물과 상당히 달랐던 반면, 베비뇽(Chillet)은 색과 비늘 형태를 제외하면 최종본과 상당히 유사한 생김새를 지녔다. 이를 통해 일부 팰 제작에 AI 생성 이미지가 쓰이지 않았다고 알린 것은 덤이다.

이외에도 총기 재장전 모션, 각종 스킬 효과, 오픈월드 지형, 빛의 활용 등에 대한 자료에 더해 미조베 타쿠로 대표의 개발 기조에 대한 인터뷰도 수록됐다. 미조베 타쿠로 CEO는 “팰 제작 과정 등도 일부 소개했다”라며, “흥미가 있는 분은 꼭 봐달라”고 전했다.

한편 팰월드 개발사 포켓페어는 10일 소니 뮤직 엔터테인먼트, 애니플렉스와 손잡고 ‘팰월드 엔터테인먼트’ 주식회사를 설립했다. 이를 토대로 각종 라이선스 사업 등을 통해 팰월드 IP를 확장시킬 방침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팰월드 2024년 1월 19일
플랫폼
PC
장르
액션 RPG, 어드벤쳐
제작사
포켓 페어
게임소개
'팰월드'는 가상의 몬스터 팰’이 등장하는 세계를 무대로 한 오픈월드 게임이다. 여러 몬스터를 모으는 수집 요소와 재료를 모아 원하는 장비, 건물 등을 만드는 크래프팅 생존 요소를 결합했다. 자세히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4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