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카나이의 함 나왔다, ‘디아블로 3’ 2.3.0 패치 적용


▲ '디아블로 3' 2.3.0 패치 메인 이미지 (사진제공: 블리자드)


블리자드가 27일(목) 액션 RPG ‘디아블로 3’에 2.3.0 패치를 적용했다.

이번 2.3.0 패치에는 신규 지역 ‘세체론의 폐허’, 신규 유물 ‘카나이의 함’, 신규 기능 ‘시즌 여정’, 신규 게임 난이도, 새로운 전설 아이템과 세트 아이템이 추가된다. 이와 함께 제작 시스템, 모험 모드, 전투와 관련된 업데이트도 이루어졌다. 

먼저 신규 지역인 ‘세체론 페허’에서 플레이어는 얼어붙은 황무지를 탐험하게 된다. 이 과정에서 위대한 야만용사의 이야기에 얽힌 수수께끼를 파헤치며, 막강한 적들과 마주하게 된다. 또한, 탐험을 완수하면 이번에 추가된 궁극의 유물 ‘카나이의 함’을 얻을 수 있다.




▲ 신규 지역 '세체론 페허' 스크린샷 (사진제공: 블리자드)

신규 유물인 ‘카나이의 함’은 전작 ‘디아블로 2’에 등장한 ‘호라드릭 상자’를 계승한 아이템이다. 유물을 사용해 전설 아이템을 분해하고, 아이템이 지니던 고유 능력을 지속 기술로 습득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제작 재료를 다른 재료로 변화하는 등 용도가 매우 다양하다.

여기에 상위 지역이 열리면서, 새로운 전설 아이템과 세트 아이템이 등장한다. 이와 함께 기존 아이템의 전설 능력들이 재설계되고, 전설 능력을 가지고 있지 않던 아이템에도 신규 능력이 부여되면서 육성에서 더욱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한다.


▲ 신규 유물 '카나이의 함' 스크린샷 (사진제공: 블리자드)

여태까지의 현 시즌 진행 현황을 확인할 수 있는 ‘시즌 여정’도 추가된다. 이 기능으로 플레이어 시즌 여정은 각 장으로 나뉘며, 장마다 특유의 목표와 업적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시즌이 진행될수록 목표와 업적도 까다로워져, 질리지 않는 재미를 선사한다. 특히 최고 등급 도전을 완료 시에는 신규 초상화 장식도 획득할 수 있다.

이 외에도 ‘고행 VII’부터 ‘고행 X’까지 최고위 난이도 4종 추가, 모험 모드 보상 강화 및 플레이 속도감 개선, 저 레벨 구간에서의 재료 획득 등 이전부터 건의된 부분도 대폭 개선됐다.

‘디아블로 3’ 2.3.0 패치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디아블로 3' 공식 웹사이트(바로가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디아블로 3' 2.3.0 추가 콘텐츠 스크린샷 (사진제공: 블리자드)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PC |
장르
액션 RPG
제작사
블리자드
게임소개
'디아블로 3: 영혼을 거두는 자'는 '디아블로 3'의 첫 번째 확장팩이다. 신규 직업 '크루세이더'와 새로운 스토리 '액트 5'가 추가되었으며 죽음의 천사 '말티엘'이 적으로 등장한다. 또한 최고 레벨이 70으... 자세히
이벤트
게임일정
2019
09